드라마 '7급 공무원', 최강희-주원 황당 맞선 장면 공개드라마 '7급 공무원', 최강희-주원 황당 맞선 장면 공개

Posted at 2012. 12. 17. 09:0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7급 공무원' 모습이다. ⓒ사과나무픽쳐스-커튼콜제작단 제공

2013년을 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7급 공무원(극본 천성일, 연출 김상협, 제작 (주)사과나무픽쳐스 (유)커튼콜제작단)'이 배우 최강희와 주원의 황당한 맞선 장면을 공개했다.

공개된 장면은 '서원(최강희 분)'과 '길로(주원 분)'의 맞선 장면이다. '서원'은 아르바이트로 '길로'는 새 차와 맞바꾼 사연으로, 두 사람은 어쩔 수 없이 서로 마주해야 하는 2시간이 그저 곤욕일 뿐. 때문에 맞선 현장은 난데없이 독서실로 탈바꿈 열공모드에 빠졌다. 서로가 국정원 시험공부를 하고 있다는 사실을 모른 채 열공모드에 빠진 두 사람. 그러나 시간의 흐름과 함께 최강희를 바라보는 주원의 눈빛이 예사롭지 않다. 모든 것이 거짓말로 점철된 '서원'에게 점점 빠져드는 '길로'의 불운이 시작된 가운데 최강희-주원 커플의 앞날에 과연 어떤 역경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지난 12월 초 삼척에서 촬영된 맞선 장면은 잇따른 폭설로 힘든 야외 촬영을 이어가던 중의 실내 촬영이라 따뜻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었다. 짧은 미니스커트를 입고 등장한 최강희의 나이를 잊은 방부제 미모에 스텝들은 한동안 눈길을 뗄 수 없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폭설을 뚫고 촬영한 레이싱 장면 덕에 끈끈한 애정이 생긴 최강희와 주원은 마치 오랜 친구처럼 최고의 연기호흡을 과시했다.

이에 대해 최강희는 "주원 씨와는 첫 만남부터 어색하지 않았다. 추위를 뚫고 함께 촬영을 이어가다 보니 전우애가 생긴 기분이다. 앞으로도 최고의 호흡으로 좋은 드라마를 선보일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드라마 '7급 공무원'은 사랑 빼고는 모든 것이 거짓말인 신입 국정원 요원이 벌이는 로맨틱 활극으로 '보고싶다' 후속으로 2013년 1월 방송될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