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자룡이 간다' 유호린, 얽히고설킨 실마리 풀어줄까?'오자룡이 간다' 유호린, 얽히고설킨 실마리 풀어줄까?

Posted at 2012. 12. 21. 10:49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웰메이드스타엠) 최근 유호린이 열연 중인 MBC 일일드라마 '오자룡이 간다'의 '김마리' 역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유호린은 만삭인 몸으로 머나먼 미국에서 배속의 아이를 생각하며 아이의 아빠인 '용석'을 찾아 한국에 왔지만, 어렵게 만난 용석의 이중성 있는 말과 행동으로 인한 김마리의 복잡한 심정을 잘 표현하고 있다.

MBC 일일 드라마 '오자룡이 간다'의 시청자들은 하나같이 마리가 용석에게 당하고만 있지 않고 처절하고 통쾌하게 복수해줬으면 좋겠다며 '용석'을 향한 안방시청자들의 분노게이지를 높였다.

MBC '오자룡이 간다'의 시청자들은 "유호린 씨 연기하면서도 서러울 듯ㅠ", "ㅠㅠ 너무 불쌍해 마리 ㅠㅠ", "그런 남자는 상대하지 마세요!", "마리가 모든 키를 쥐고 있어! 시원하게 복수해버려!!", "복수만이 살길!!! 마리 파이팅!!" 등 마리를 향한 시청자들의 응원이 끊이지 않고 있다.

한편, 유호린이 마리로 열연 중인 MBC 일일드라마 '오자룡이 간다'는 평일 저녁 7시 20분에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