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스타 시즌2', 70분간 펼쳐진 감동 버라이어티!'K팝 스타 시즌2', 70분간 펼쳐진 감동 버라이어티!

Posted at 2012. 12. 31. 08:15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초록뱀미디어) 드디어 베일을 벗은 '서바이벌 오디션 K팝 스타(이하 K팝 스타) 시즌2'의 '캐스팅 오디션'이 70분간 숨 막히게 펼쳐진 감동 버라이어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전율케 했다.

30일 방송된 'K팝 스타 시즌2' 7회 분은 심사위원 양현석-박진영-보아의 자존심이 걸린 치열한 '캐스팅 전쟁'이 담겨지는 가운데, 다양한 조합으로 새롭게 탄생한 실력파 참가자들의 놀라운 무대가 선보였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은 빈틈없는 완벽한 구성과 시청자들을 사로잡는 참가자들의 환상적인 무대가 폭풍 감동을 이끌어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초반 참가자들의 엇갈린 캐스팅 결과로 눈물을 쏙 빼놓는가 하면, 마지막에는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초강력 우승후보 '라쿤 보이즈'가 등장해 시너지를 발휘하는 무대로 무한 감동과 환희를 선사했던 것.

특히, 참가자들의 희비가 극명하게 갈린 캐스팅 결과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실제 연인 사이로 듀엣 무대에 오른 '보또' 김도연과 최영수는 심사위원들에게 엇갈린 평가를 받으며 반쪽짜리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여자 친구 김도연은 극찬 속에 JYP에 캐스팅됐으나 최영수는 '습관이 있어 단기간에 고쳐질 것 같지 않다'는 평을 받으며 캐스팅에 실패한 것. 합격과 불합격의 갈림길에서 헤어지는 두 사람의 이별 장면에서 시청자들의 아쉬움이 극에 달했다.

'K팝 스타'표 걸그룹 '펑키 레이디스' 역시 백 스테이지를 울음바다로 만들어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환상적인 팀워크를 선보인 '펑키 레이디스'는 멤버 전민주, 니콜 커리, 남다원 모두가 각각 SM, YG, JYP에 캐스팅에 성공했으나 김다솔만이 개성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탈락의 고배를 마신 상황. '펑키 레이디스' 멤버들은 오디션 장을 나와서도 한동안 자리를 뜨지 못하며 그칠 줄 모르는 눈물을 쏟아냈다.

반면 송하예-이미림-박소연으로 이뤄진 또 하나의 걸그룹 팀 '피기 베이비'는 '전원 합격'이라는 반전 감동을 이끌어 냈다. '피기 베이비'는 "많이 줘봤자 80점짜리 무대"라는 양현석의 냉혹한 평가를 받으며 다음 라운드 진출이 불투명했던 상황. 그러나 우선권으로 세 명을 SM에 동시 캐스팅한 보아의 통 큰 결정으로 전원 합격의 기쁨을 누리게 됐다. 기적 같은 결과에 울음을 터트린 박소연의 폭풍 오열이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동시에 선사했다.

그런가 하면 맥케이 김-브라이언 신-김민석으로 이뤄진 '라쿤 보이즈'는 진한 감동과 여운이 남는 무대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단단히 사로잡았다. '캐스팅 오디션' 그룹 중 심사위원들에게 가장 기대가 되면서도 걱정이 되는 팀으로 평가받은 '라쿤 보이즈'는 누구도 예상치 못한 소름 돋는 무대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서로의 장점을 충분히 살리는 '대단한 조합'으로 '강력 우승 후보'라는 극찬을 받은 '라쿤 보이즈'는 박진영의 우선권으로 JYP에 전원 캐스팅됐다.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오늘 방송 보고 울다 웃다, 놀라기를 반복.. '라쿤 보이즈' 정말 소름 제대로 돋았어요", "진짜 얼마나 기쁘면 저렇게 방방 뛰고 폭풍 눈물을 흘리겠냐고...아이고 짠하고 기특하네.. 소연양 울컥할 때 웃음이 나면서 가슴 한켠이 찡해지네 ...", "오늘 <K팝 스타2> 무대는 정말 감탄 나오긴 하더라. 단점을 잘 보완해서 정말 조화 잘 맞춰서 부르는데 나도 너무 흥겨웠다. 진짜 소름 돋았음!" 등 후끈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다음 주 'K팝 스타 시즌2'는 빅3 심사위원들이 원하는 참가자를 자신의 회사로 캐스팅하기 위한 더 치열하고 불꽃 튀는 '캐스팅 전쟁'을 이어나갈 전망. 'K팝 스타 시즌2' 8회는 1월 6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