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강희, '7급 공무원' 속 카멜레온 13종 세트 공개돼배우 최강희, '7급 공무원' 속 카멜레온 13종 세트 공개돼

Posted at 2013. 1. 22. 09:2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최강희' 모습이다. ⓒ사과나무픽쳐스-커튼콜제작단 제공

배우 최강희가 섹시한 매력부터 귀여운 모습까지 카멜레온처럼 변신에 변신을 거듭했다.

떠오르는 섹시가이 주원과 최고의 비주얼 커플로 떠오른 최강희가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7급 공무원(극본 천성일, 연출 김상협, 제작 (주)사과나무픽쳐스 (유)커튼콜제작단)'을 통해 자신만의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눈부신 화이트 드레스를 입고 어깨를 살포시 드러낸 사진에서는 최강희의 숨겨둔 섹시미가 드러난다. 앞치마에 트레이닝 점퍼를 걸친 사진은 최강희 특유의 털털함이 보이며 '극과 극' 매력을 보여준다.

또한, 국정원 요원 '김서원' 답게 터프한 사진도 눈길을 끈다. 강렬한 레드 훈련복을 입고 고글을 쓴 모습에서는 프로페셔널한 면모가 물씬 풍긴다.

군복을 입고 훈련에 임하는 모습이나 검도복을 입고 아이들을 가르치는 모습에서는 누구와도 비교할 수 없는 강인함이 느껴진다. 반면, 주차관리요원으로 레드 제복에 모자를 쓴 사진에서는 가녀린 느낌이 절절하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최강희는 역시 팔색조 매력의 배우", "깜찍한 표정에서 저런 터프함이", "연기파 배우다운 포스" 등의 호응을 보내고 있다.

이번 드라마에서 최강희는 자존심 하나로 똘똘 뭉친 국정원 신입 요원 '김서원'으로 분해, 매 회마다 "최강희 맞아?"를 외치게 만드는 맛깔스러운 연기 변신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극 초반 가족의 생계유지와 학비 마련을 위해 수십 가지의 아르바이트를 소화하는 강철 체력 '생계형 알바소녀'를 완벽하게 연기할 최강희는 이후 억척스러운 편의점 아르바이트생, 피곤함에 지친 고시생, 사랑스러운 주차관리요원, 위엄 있는 검도 지도사범, 카리스마 넘치는 군인, 정의로운 국정원 요원 등 매 순간 변신에 변신을 거듭할 예정이다.

매회 변신을 거듭하는 최강희는 "극 중 다양한 콘셉트의 장면이 많아 하루에 7번씩 의상을 갈아입는 날도 있다"라며 "항상 즐겁고 유쾌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응원해 주시는 '7급 공무원' 촬영팀과 팬들 덕분에 추운 겨울 장시간 진행되는 촬영에도 힘이 난다. 앞으로 국정원 신입 요원으로 변신을 멈추지 않을 테니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드라마 '7급 공무원'은 사랑 빼고는 모든 것이 거짓말인 신입 국정원 요원이 벌이는 로맨틱 활극으로 오는 23일(수) 오후 9시 55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