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찬성, '7급 공무원' 팽팽한 카리스마 맞대결 예고주원-찬성, '7급 공무원' 팽팽한 카리스마 맞대결 예고

Posted at 2013. 2. 12. 08:23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주원', 2PM '찬성' 모습이다. ⓒ사과나무픽쳐스-커튼콜제작단 제공

배우 주원과 그룹 '2PM' 찬성이 드디어 만났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7급 공무원(극본 천성일, 연출 김상협, 제작 (주)사과나무픽쳐스 (유)커튼콜제작단)'은 주원과 찬성의 팽팽한 카리스마 맞대결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스틸 속 '한길로(주원 분)'와 '공도하(찬성 분)'는 교육원생 때와는 사뭇 다른 비장한 표정으로 총구를 겨누고 있어 궁금증을 유발하게 한다.

이 장면은 '김서원(최강희 분)'의 부모님으로부터 머리채가 잡히는 황당한 첫 만남을 갖은 후 '김서원'의 오피스텔 앞에서 다시 재회한 모습이다.

'한길로'는 '공도하'와 '김서원'의 관계를 의심하고, '김서원'에게 남다른 애정을 느끼고 있는 '공도하' 역시 '한길로'가 곱게 보일 리 만무하다. 때문에 서로를 견제하는 긴장감이 팽팽한 상황에서 이들이 앞으로 어떤 관계가 될지 관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지난 4일(월), 겨울비가 내리는 추운 날씨 속 용인의 드라마 세트장에서 진행된 이번 촬영은 두 사람의 살벌한 분위기와는 다르게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이뤄졌다.

특히, OK 사인이 떨어지자마자 서로 다친 곳은 없는지 챙기는 살뜰한 모습을 보여줘 동료의 부러움을 샀다는 후문이다.

주원과 찬성은 극 중 '김서원'를 놓고 사사건건 부딪히는 라이벌 관계이지만, 밝은 웃음과 애교 넘치는 성격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한껏 유쾌하게 만드는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에, '7급 공무원' 제작사 측은 "훈훈한 촬영장 분위기와 배우들 간의 호흡이 잘 버무려지면서 좋은 작품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라며 "맹추위 속에서 연일 밤샘 촬영을 이어가고 있지만 배우들 간의 팀워크와 작품에 대한 열정은 어느 때보다 뜨겁다"라고 전했다.

주원과 찬성의 불꽃 튀는 신경전에 네티즌들은 "'길로' vs '도하' 멋지다", "누굴 응원해야 하지", "두 사람의 사랑을 한몸에 받는 최강희, 부럽다잉"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며 치열한 쌍방전을 벌였다.

한편, 최강희를 놓고 견원지간인 주원과 찬성의 불꽃 튀는 맞대결이 기대되는 드라마 '7급 공무원'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55분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