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 프린스', 공감 토크 위해 또 다시 업그레이드'달빛 프린스', 공감 토크 위해 또 다시 업그레이드

Posted at 2013. 2. 17. 10:1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달빛 프린스' 프로그램 모습이다. ⓒ달빛프린스 제공

매회 새롭게 진화하고 있는 KBS '달빛 프린스(기획 문은애, 연출 이예지)'가 공감 토크를 위해 또 다시 업그레이드 됐다.

오는 19일(화) 방송될 '달빛 프린스' 5회는 이재룡, 이훈이 게스트로 초대돼 동화책 '샬롯의 거미줄'로 이야기를 나눈다. '샬롯의 거미줄'은 죽음 위기에 처한 돼지 윌버와 거미 샬롯의 우정에 관한 동화로 어린이들의 스테디셀러. 이재룡의 아내 유호정이 평소 아이들에게 자주 읽어줬던 책이라 선택하게 된 것이다.

이번 '샬롯의 거미줄' 편 중 가장 큰 특징은 책을 읽지 않은 달프를 위한 독서수업이 신설됐다는 것이다. 여기에는 평소 우등생으로 소문났던 최강창민과 정재형이 각각 이재룡과 용감한 형제에게 수업을 듣는 반전이 기다리고 있다. 또한, 탁재훈과 이훈이 강호동에게 수업을 들어 또다시 강탁 라인의 투닥투닥 전쟁이 시작될 예정이다.

이어, 1회에서는 편지 사연으로 참여했던 시청자 퀴즈가 4회의 동영상 참여를 거쳐 이번에는 시청자가 스튜디오에 직접 나와서 퀴즈를 내는 3단 변신의 완성체를 선보일 예정이다. 총 10문제로 진행될 시청자 퀴즈는 유치원생에서 40대 엄마까지 총 10명의 시청자가 참여해 달프들의 독서수업 결과를 체크할 예정이다.

마라톤 퀴즈로 진행될 시청자 퀴즈는 시청자와 달프 그리고 게스트가 하나로 어우러진 감동의 장을 선사하게 될 것이다.

이에, '달빛 프린스' 제작진은 "회가 거듭될수록 달프들과 스텝들의 의욕이 더 뜨거워지고 있다. 모두들 하나가 되어 '유쾌한 북토크'를 위해 밤낮으로 고민하고 있다. 매회 시청자 분들의 반응도 좋아지고 있어 감사할 따름이다. 시청자 분들을 실망시키지 않는 감동과 행복이 있는 토크쇼가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달빛 프린스'에 색을 입혀가는 제작진과 다섯 달프들의 노력이 빛을 발하는 가운데 매회 성장하는 '달빛 프린스'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강호동, 탁재훈, 정재형, 용감한 형제, 최강창민의 '달빛 프린스'는 매주 책에 따라 주제가 선정되며, 퀴즈를 통해 획득한 상금 천 만원은 게스트가 정한 기부처에 기부하는 신개념 버라이어티 북 토크쇼이다.

다섯 번째 게스트 이재룡, 이훈과 함께할 '달빛 프린스' 5회는 19일(화) 오후 11시 1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