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성훈, SBS 드라마 '가족의 탄생' 구원투수로 합류배우 성훈, SBS 드라마 '가족의 탄생' 구원투수로 합류

Posted at 2013. 2. 25. 18:1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성훈' 모습이다.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성훈이 SBS 드라마 '가족의 탄생'의 구원투수로 합류한다.

성훈의 소속사 스탤리온 엔터테인먼트는 25일(월) "성훈이 '가족의 탄생'에 긴급 수혈됐다. 이미 촬영에 돌입했고 3월초 방송되는 64회부터 등장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성훈은 지난 21일(목) SBS 탄현제작센터에서 진행된 전체 대본리딩에 참석해 처음으로 동료 배우들과 호흡을 맞췄다. 지난해 SBS 드라마 '신의'를 마친 후 휴식기를 가진 성훈은 한층 안정된 연기력을 뽐내며 성공적으로 첫 대본리딩을 마쳤다.

성훈은 극 중 명품브랜드 사장인 '한지훈' 역을 맡는다. 갈등을 빚고 있는 '이수정(이소연 분)'과 '강윤재(이규한 분)'의 사이에 새롭게 나타나 영향력을 발휘하는 주요인물로 또 다른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설렘 가득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성훈은 '가족의 탄생'을 통해 '명장 전문 배우'로 거듭나고 있다. '신기생뎐'의 임성한, '신의'의 송지나 작가에 이어 건강이 악화된 김영인 작가를 대신해 투입된 김순옥 작가와 호흡을 맞추며 내로라하는 작가들의 작품에 연이어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성훈은 SBS 특별기획 '신기생뎐'에서 '아다모' 역을 맡아 데뷔했으며 중국드라마 '보디가드'에 이어 SBS 드라마 '신의'에서 '천음자' 역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신기생뎐'이 중화권 및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많은 인기를 얻어 중화권에서 상당한 인지도를 얻고 있으며 일본 KNTV에서 이미 1차례 방영된 '신기생뎐'이 좋은 반응을 얻어 일본 공중파 방송사인 BS Japan에서 20일(수)부터 황금시간대에 방송되기 시작했다.

또한, 드라마 '신의'는 일본 KNTV에 3월 9일(토)부터 방송 예정이어서 일본에서도 신 한류스타로 도약할 것으로 관측된다.

한편, 성훈은 3월 말 일본 오사카에서 대규모 팬미팅이 예정되어 있으며 드라마 '가족의 탄생'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