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다해, '아이리스II'서 참았던 눈물을 쏟는다배우 이다해, '아이리스II'서 참았던 눈물을 쏟는다

Posted at 2013. 2. 28. 18:45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이다해' 모습이다. ⓒ태원엔터테인먼트 제공

KBS 수목드라마 '아이리스II(극본 조규원, 연출 표민수 김태훈)'에서 배우 이다해가 참았던 눈물을 쏟는다.

지난 27일(수) 방송된 5회에서는 아이리스의 총에 머리를 맞은 '정유건(장혁 분)'이 실종되는 모습이 그려지며 시청자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던 터, 특히 아이리스에게 끌려갔던 '정유건'이 숨이 멎는 듯한 엔딩장면은 긴박감을 최고치로 이끌었다.

이에 '정유건'을 찾는 데 혈안이 돼 있었던 패닉상태의 '지수연(이다해 분)'의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그녀의 오열 장면이 공개되며 또 어떤 애절한 사연이 벌어지는 지 궁금증을 더한다.

'정유건'이 선물한 인형을 부둥켜안고 울음을 터트리며 쌓인 감정들을 폭발시키는 '지수연'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눈물샘마저 촉촉하게 적실 것을 예고했다.

그동안 요원으로서의 당돌함과 연인으로서의 러블리한 매력을 뽐내왔던 '지수연'이 이렇게나 무너질 만큼 사랑 그 이상의 존재였던 '정유건'의 실종은 두 사람 사이를 가로막은 거대한 운명을 짐작게 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극의 감정을 고조시킬 중요한 장면인 만큼 배우를 비롯한 모든 스태프가 집중하여 촬영한 가운데, '지수연' 역의 이다해는 촬영이 끝나고 나서도 눈물이 그쳐지지 않을 만큼 연기에 몰입하였고 그런 열연을 지켜본 스태프들은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드라마 '아이리스II'의 한 관계자는 "생사조차 알 수 없는 '유건'의 부재는 '수연' 인생 최대의 국면을 맞았음을 알리며 새로운 극 전개를 펼쳐나가게 될 것이다. 엇갈려버린 두 사람의 관계 행보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5회 방송에서는 블랙에게 NSS 내부첩자인 '이수진(윤주희 분)'을 제거하겠다는 보고를 하며 다른 조력자가 남아있으니 걱정 없다는 말을 하는 '레이(데이비드 맥이니스)'의 모습으로 '수진' 외에도 아이리스의 조종을 받는 자가 있음을 짐작케 해 불안감을 조성했다.

이다해의 폭풍 오열로 안방극장의 가슴을 애잔하게 적시게 될 드라마 '아이리스II' 6회는 28일(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