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천재 이태백' 진구, 골리앗 향한 다윗의 돌팔매질 시작!'광고천재 이태백' 진구, 골리앗 향한 다윗의 돌팔매질 시작!

Posted at 2013. 3. 6. 08:31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래몽래인) KBS 월화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극본 설준석, 이재하, 이윤종/ 연출 박기호, 이소연/ 제작 래몽래인)' 10회에서는 진구가 반격을 위한 준비를 마치며 폭풍과도 같은 전개가 몰아쳤다.

애디 강(조현재 분)의 치밀한 덫에 꼼짝없이 갇혀버린 태백(진구 분)은 계약 불이행 조건으로 계약금의 3배를 위약금으로 물며 금산애드에서 쫓겨 나와야만 했다. 이를 계기로 금산애드는 BK에 인수가 되었고 태백을 비롯한 지라시(GRC)는 내부고발자의 누명으로 인해 다시 밑바닥부터 시작할 수밖에 없었다.

허나 열정 빼면 시체인 이태백이 그대로 주저앉지만은 않을 터. 오히려 ‘대형 광고 대행사들이 독식하고 있는 광고판에 '지라시만의 돌팔매를 날려보자'고 호기롭게 외치며 통쾌한 한 방을 날려 짜릿함을 선사해준 것.

태백이 양심적인 광고주를 타겟으로 한 장애인들을 위한 공익광고 제작에 나선 가운데 지윤(박하선 분)까지 BK애드를 그만두고 지라시(GRC)에 합류해 힘을 실었다. 지윤과 함께 아이디어를 떠올리기 위한 장애인 체험까지 마다하지 않으며 열정을 불사른 태백은 지하철역에서 할머니를 돕던 중 영감을 얻어 또 하나의 명(名)광고를 탄생시켰던 터.

계단에 그려진 에베레스트 산의 그림과 함께 '누군가에게 이 계단은 에베레스트 산입니다'의 공익광고는 지라시(GRC)를 다시 일으키기에 충분했다. 특히, 이는 대형 광고대행사라는 골리앗을 향한 다윗의 돌팔매질이 시작됨을 알린 것은 물론 BK애드를 향한 선전포고로서 시청자들에게 가슴 시원한 직격탄을 날렸다.

무엇보다 이를 계기로 마진가(고창석 분)가 자이언츠라는 하나의 광고대행사를 설립함으로서 광고판에 당당히 복귀, BK애드와 진정한 정면승부를 벌일 것이 예고돼 그 기대감이 한껏 치솟고 있는 상황.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역시 이태백! 멋지게 성공할 줄 알았다!", "장애인 공익광고 완전 감명 깊었다", "구겨진 종이가 더 멀리 날았다!", "지윤에 이어 은희까지! 드림팀 탄생이다!", "다음 회 완전 기다려진다", "자이언츠 설립! 이제 비상할 일만 남았네요", "태백, 지윤 역시 환상의 파트너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다.

한편, 방송 말미 지윤에게 프로포즈를 하는 태백과 이들을 지켜보는 백회장(장용 분), 애디 강 그리고 고아리(한채영 분)로 엔딩을 맞이해 폭풍전야와도 같은 긴장감을 선사했다. KBS 월화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