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심의위, 2013년 3월 7일자 전체회의 결과 발표방통심의위, 2013년 3월 7일자 전체회의 결과 발표

Posted at 2013. 3. 7. 18:2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사회/문화소식


방송통신심의위원회(위원장 박만)는 7일(목) 전체회의를 열고, 저속한 내용을 방송한 tvN '세 얼간이', 범죄사건을 전하면서 사실과 다른 내용으로 제3자의 명예를 훼손한 MBC-TV '뉴스 24', 전라도 지역을 비하하는 게임대회 참가자의 닉네임을 그대로 노출한 ongamenet '액션 토너먼트 던전앤파이터&사이퍼즈'에 대해 각각 법정제재를 의결했다.

먼저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tvN의 '세 얼간이'는 출연자들 간의 '살 빼기 대결'을 진행하면서 출연자가 다른 출연자의 하의를 강제로 벗기려고 하거나, 수회에 걸쳐 발로 걷어차는 장면 등을 '15세이상시청가' 등급으로 청소년시청보호시간대에 방송,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27조(품위 유지)제1항과 제44조(수용수준)제2항을 위반하여 ‘경고'를 받았다.

이어 MBC-TV '뉴스 24'는 '포항공과대학교'와 무관한 '포항대학교' 총장의 구속 소식을 전하면서 "국고보조금을 횡령한 혐의로 포항공대 총장이 구속되었습니다"라는 앵커의 언급과 함께 '포항공대 총장 구속'이라는 자막을 방송,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14조(객관성), 제17조(오보정정), 제20조(명예훼손 금지)제1항을 위반하여 '주의'를 받았다.

이와 함께 게임전문PP ongamenet의 '액션 토너먼트 던전앤파이터&사이퍼즈'는 게임대회 출전선수를 소개하면서 특정지역을 비하하는 닉네임(북괴멀티전라도)을 비교적 장시간 노출하여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29조(사회통합)를 위반, '주의'를 받았다.

이 밖에도 방통심의위는 시어머니가 며느리를 폭행․감금하는 등 고부갈등과 관련하여 지나치게 비윤리적인 내용을 전달하여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25조(윤리성)제1항 위반하고, 동시에 해당 프로그램을 청소년시청보호시간대에 재방송함으로써 같은 규정 제44조(수용수준)제2항을 위반한 MBC-TV 주말드라마 '백년의 유산'과, 프로그램 진행자가 김지하 시인을 인터뷰하는 과정에서 유신 등 과거사에 대한 박근혜 당시 대통령 후보의 발언, 그리고 문재인 후보 지지자들에 대한 윤창중 대변인의 과거 발언과 관련하여 사실과 다르거나 부정확한 내용을 단정적으로 표현하여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14조(객관성)를 위반한 CBS-AM '김현정의 뉴스쇼 2부'에 대해 각각 행정지도인 '권고'를 결정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