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 '이태백'의 청춘들을 위한 '감동 어록'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 '이태백'의 청춘들을 위한 '감동 어록'

Posted at 2013. 3. 8. 11:1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진구' 모습이다. ⓒ래몽래인 제공

KBS 월화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극본 설준석 이재하 이윤종, 연출 박기호 이소연, 제작 래몽래인)'이 '3無(돈, 빽, 스펙 없음)' 인생의 주인공 '이태백(진구 분)'이 청춘들을 향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대한민국의 모든 '이태백'의 가슴을 촉촉이 물들이고 있다.

▶ "구겨진 종이가 더 멀리 날아간다" - 2, 10회 中

"삐딱한 마음의 주름을 펴야 구겨진 인생도 펴질 것"이라는 '애디 강(조현재 분)'의 독설은 '이태백'의 가슴에 비수가 되어 꽂혔을 뿐 아니라 차가운 현실에 상처 입은 청춘들에게도 뼈아픈 직구로 다가와 씁쓸한 여운을 남겼다.

그러나 '이태백'은 주저앉지 않았고 오히려 "구겨진 종이가 더 멀리 날아간다"라고 외치는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청춘의 용기를 일깨우며 짜릿한 카타르시스마저 선사했던 터.

지난 10회에서는 장애인들을 위한 공익광고를 통해 '애디 강'에게 통쾌한 한 방을 날렸고, 구겨진 종이가 더 멀리 날아간다는 것을 보여주며 가슴 시원한 직격탄을 선사했다.

▶ "깨질 때 깨져도 까짓것 사정없이 부딪혀 보자 한번!" - 2회 中

열심히 일하고 있던 간판천국이 망하고 궁지에 몰린 '이태백'.

그래도 '이태백'은 주저앉는 것 대신 "'이태백' 인생 언젠 답 나왔냐. 까짓것 사정없이 부딪혀 보자"라며 직진을 택했다.

과정에서 얻는 깨달음만큼 성장시켜 주는 것은 없다. 그저 주저앉지 않고 거침없이 뛰어드는 '이태백'의 삶의 자세는 머무름이 아닌 일보 진전의 용기를 북돋아 줬다.

▶ "이길 확률도 1프로 있지 않습니까! 저한테 1프로는 100프롭니다!" - 5회 中

5회에서는 중소기업을 압박하는 대기업의 횡포가 그려졌다.

"박살 날 확률 99프로"라고 말하는 '마진가(고창석 분)'에 "이길 확률도 1프로다. 나한테 1프로는 100프로다"라며 '이태백'은 오히려 투지를 불태웠고 백년보온 UCC를 당당히 성공시켰다.

박살날 확률이 99%라 할지라도 이길 확률 1%를 보고 달리는 '이태백'의 정신.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라면 한 번쯤 품어볼 만한 자세가 아닐까?

▶ "벼랑 끝에 매달릴 때만이 손끝에 진정한 힘이 생긴다고 믿어요" - 7회 中

최고식품의 광고를 공동제작하게 됐지만, 불협화음을 낼 수밖에 없었던 지라시(GRC)와 금산애드.

각각 광고 시안을 제작하자는 '애디 강'의 제안을 임의로 덜컥 승낙해 버린 '이태백'은 '백지윤(박하선 분)'에게 쓴소리를 들어야만 했다.

허나 '이태백'은 벼랑 끝에 선 식구들을 위해 최선을 다했던 터. '이태백'의 말이 빛을 발한 듯 결국 광고 시안 경쟁에서 승리를 거머쥐었고 이런 '이태백'의 모습은 하나의 기폭제로 다가와 긍정의 힘을 전했다.

▶ "누구나 잘못은 할 수 있어. 하지만 그 후에 어떻게 하는지는 사람마다 달라" -9회 中

"누구나 잘못은 할 수 있어. 하지만 그 후에 어떻게 하는지는 사람마다 달라" 찜질방에서 말썽을 일으킨 '김하랑(왕석현 분)'에게 '이태백'이 전한 말이다.

'이태백'이 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을 느낄 수 있는 것으로 '이태백'의 이러한 삶의 가치관은 비단 '김하랑'을 향한 말이 아닌 우리 모두의 가슴 속에 파고들어 스스로를 되돌아보게 만들었다.

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의 열혈 시청자들은 "'태백'을 보면서 나도 힘을 내고 있다", "'이태백'의 한마디 한마디가 뇌리에 깊숙이 박혔다", "'이태백'을 통해 나를 돌아보고 있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이태백'! 끝까지 응원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내고 있다.

매회 '이태백'의 주옥같은 '감동 어록'으로 청춘들에게 무한 에너지를 전하고 있는 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은 오는 11일(월) 오후 10시에 11회가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