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최고다 이순신', 시청자들 눈시울 적시다!드라마 '최고다 이순신', 시청자들 눈시울 적시다!

Posted at 2013. 3. 24. 10:54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에이스토리) KBS 2TV 주말드라마 '최고다 이순신'(극본 정유경, 연출 윤성식, 제작 에이스토리)이 이번 주말에도 시청률 22.3%(닐슨코리아,전국시청률)로 전체시청률  1위 자리를 지키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23일 방송에선 순신의 아버지 창훈(정동환 분)이 송미령(이미숙 분)을 대신해 교통사고를 당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하게 된다. 이날 아버지를 잃은 순신이네 가족들의 슬픔과 그로 인한 갈등은 많은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적셨다.

창훈의 사고 소식을 전해들은 가족들은 병원으로 달려가지만 창훈은 결국 사망한다. 아들의 사고 소식에 심막례(김용림 분)는 그만 정신을 잃고 쓰러지고 가족 전체는 깊은 슬픔에 빠진다.

아버지가 순신(아이유 분)을 만나러 갔다 사고를 당한 것이라 믿는 유신(유인나 분)은 순신을 원망하고 순신이 사기를 당한 사실까지 알게 되자, 더욱 그녀를 몰아세운다. 순신은 이 모든 일이 자신의 탓이라 자책하며 아버지를 그리워한다.

순신을 발탁하려고 애태우는 준호에게 영훈(이지훈 분)은 그의 진심을 물으며 순신에 대한 걱정을 드러내지만 준호는 그냥 재미있게 구경하라며 거만을 피운다.

레스토랑에 다시 출근한 순신에게 준호는 배우를 해보지 않겠냐는 제안을 꺼내지만 그 순간 감정이 치밀어 오른 순신은 그만 오열하고 만다.

이날 방송에선 아버지의 죽음으로 깊은 슬픔에 빠진 가족들의 모습이 공감되게 그려지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특히, 아이유의 밀도 높은 눈물연기는 아버지 잃은 슬픔을 제대로 표현해내서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강하게 자극하였다. 이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도 호평 일색이었으며, '아이유 눈물 연기'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로 올라가기도 했다.

제작사 에이스토리 관계자는 시청자들께 "배우들의 열연으로 아버지를 잃은 슬픔이 더욱 가슴 시리게 와 닿았다. 아이유의 밀도 높은 눈물 연기도 아주 인상적이었다. 기대이상의 연기력을 선보인 아이유로 인해 드라마 흥행에 대한 기대가 매우 높다"고 전했다.

‘최고다 이순신’은 아버지의 죽음을 계기로 뜻하지 않은 운명의 소용돌이에 휩쓸리게 된 엄마와 막내딸의 행복 찾기와 그녀의 사랑 이야기를 중심으로 가족의 화해와 진실한 자아 찾기, 나아가 진정한 행복에 대한 그림들을 그려갈 예정이다.

KBS 2TV 주말드라마 '최고다 이순신'은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