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겨울' 팀, 다음주 해외여행 떠난다 "반사전제작 통했네"'그 겨울' 팀, 다음주 해외여행 떠난다 "반사전제작 통했네"

Posted at 2013. 4. 5. 08:3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포스터 모습이다. ⓒ중앙통신뉴스 자료사진

많은 화제와 사랑 속에 종영된 SBS 드라마 스페셜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이하 그 겨울, 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팀이 다음주 해외여행을 떠나는 것이 알려져 화제다.

이번 스태프와 연기자 전원의 해외여행은 드라마 '그 겨울'을 제작했던 제작사 측이 성공적인 반사전제작으로 열악한 드라마 제작환경에 희망을 불어넣었던 스태프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마련한 작은 선물이다.

'그 겨울'의 제작 관계자에 따르면 김규태 감독의 탁월한 현장통솔력으로 촬영일수가 여타의 미니시리즈보다 훨씬 적었기에 가능했다는 전언이다.

드라마 제작에선 촬영일수는 곧 제작비를 의미하는데, 그렇게 절약한 예산으로 스태프들의 해외여행을 결정했다고 한다.

'그 겨울'의 제작사 '바람이분다' 조정호 대표는 "이번 여행은 제작사에서 마련했다기보다 스태프들이 이뤄낸 일이다. 적은 촬영일수에도 최고 퀄리티 드라마로 만들어낸 김규태 감독과, 유난히 추웠던 촬영현장을 열정으로 채워줬던 스태프들을 격려하고 제대로 된 휴식을 선물하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해외여행은 일부 다음 촬영 또는 일정이 있는 스태프와 배우를 제외한 '그 겨울' 팀 전원이 떠나는 여행이기에 더욱 그 의미가 깊다. 일부 연기자와 김규태 감독, 노희경 작가를 비롯한 스태프들은 다음 주 5일간의 달콤한 휴가를 떠날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