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지일주, KBS 드라마 '삼생이' 종영 소감 밝혀배우 지일주, KBS 드라마 '삼생이' 종영 소감 밝혀

Posted at 2013. 6. 21. 09:2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지일주' 모습이다. ⓒ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지일주가 KBS2 TV소설 '삼생이(극본 이은주, 연출 김원용)'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드라마 '삼생이' 마지막 촬영 현장에서 찍은 비하인드 사진과 함께 그동안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 것이다.

극 중 지일주는 영특하고 지혜로우며 훤칠한 외모까지 갖춘 엄친아 '오지성'으로 활약했으며, 70년대 시대적 배경을 바탕으로 시청자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큰 사랑을 받았던 드라마 '삼생이'는 21일(금) 120회 방송을 마지막으로 약 6개월간의 대장정에 마침표를 찍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일주는 정들었던 스태프들과 담소를 나누며 마지막 촬영의 아쉬움을 달래는가 하면, 최종회에 함께 출연한 아기와 손잡고 자상하게 눈을 맞추며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끈다.

특히 지일주는 마지막 촬영 직후 오랜 기간 동고동락했던 배우, 스태프들과 부둥켜안고 벅찬 감동을 표했으며, 아쉬움에 한동안 자리를 뜨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지일주는 "처음으로 호흡이 긴 작품에 도전해 많은 것을 보고 느끼고 배울 수 있었던 값진 경험이었다"라며 "좋은 사람들과 함께해서 행복했고, 정들었던 이들과의 작별이 아직 실감 나지 않는다"라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동안 따뜻한 사랑과 관심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하고, 또 다른 좋은 작품을 통해 더욱 멋지고 발전된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라고 감사 인사를 잊지 않았다.

한편, 드라마 '삼생이' 대단원의 막을 장식한 지일주는 9월 방송 예정인 tvN 드라마 '빠스껫 볼(극본 김과장, 연출 곽정환)'에 캐스팅, 명랑하고 쾌활한 성격의 농구선수 '이홍기' 역으로 새로운 연기 변신에 도전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