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 1030 세대 무한 재생 드라마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 1030 세대 무한 재생 드라마

Posted at 2013. 9. 12. 07:2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 프로그램 모습이다.  ⓒ판타지오 제공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극본·연출 정정화, 제작 판타지오픽쳐스 그룹에이트)'이 1030 세대 사이에서 무한 재생 드라마로 각광 받고 있다.

매주 월, 수, 금요일 오전 8시 업데이트 되는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이 참신한 소재와 신선한 신인 배우들의 조합, 원하는 시간대에 언제든지 시청할 수 있는 SNS 드라마의 강점을 내세우며 대중들 사이에서 화제의 킬링타임 드라마로 등극한 것이다.

출퇴근길과 등하굣길에 스마트폰 사용을 일상 생활화 하고 있는 1030 세대들 사이에서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은 짧은 러닝타임으로 최상의 재미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영상 컨텐츠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다소 지루할 수 있는 오전 시간에 '뽑기'라는 소재를 통한 독창적인 에피소드가 펼쳐지며 젊은 시청층에게 파격적이면서도 신선한 재미를 주고 있어 1030 세대들의 호평은 날로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특히, 회를 거듭할 수록 시청자들을 매료시키는 중독성 짙은 '병맛' 에피소드의 향연은 지금까지 국내 드라마에서 본 적 없는 유일무이한 재미로 손꼽히고 있다.

10대 청소년을 타깃으로 한 작품이지만 소재에서 오는 참신함과 탄탄한 스토리는 20대는 물론 30대 시청자들까지 아우르며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바쁜 현대인들이 원하는 시간대에 원하는 단말기로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는 것 역시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의 큰 장점이다.

방송 시간을 놓치더라도 공개 된 후에는 언제든지 자유롭게 시청할 수 있고 스마트폰, 태블릿 PC, 컴퓨터 등 다양한 단말기를 통해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어 디지털 시대를 살아가는 바쁜 현대인들에게 적합한 컨텐츠라는 반응이다.

이러한 강점들로 현재 5회까지 방송된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은 회를 거듭 할수록 조회 수가 상승하고 있다.

방송을 확인한 시청자들은 "은근 중독성 있는 드라마. 이제 매일 아침마다 다시보기 하게 된다", "버스에서 보고 또 보고. 출근길이 즐겁다", "언제든지 정주행할 수 있는 드라마! 요즘 중독돼서 아침, 저녁으로 무한 리플레이"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1020 세대들의 무한 재생 드라마로 자리매김한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은 매주 월, 수, 금 오전 8시에 SK 전 채널(네이트, 호핀,  Btv, 티스토어)'을 통해 공개되며 이후에는 언제든지 원하는 시간에 시청할 수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