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윤계상, 日 나가사키서 팬미팅 열어배우 윤계상, 日 나가사키서 팬미팅 열어

Posted at 2013. 9. 23. 10:03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윤계상' 모습이다.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윤계상이 지난 21일(토) 일본 나가사키의 나가사키 평화기념회관에서 팬미팅을 열었다.

이날 팬미팅은 현지에서 방영된 MBC 드라마 '최고의 사랑(연출 박홍균, 극본 홍정은 홍미란)'의 인기에 나가사키 방송국의 공식 초청으로 진행, 방송사의 공식 초청 팬미팅 진행은 최초로 나가사키 뿐만 아니라 각 지역의 팬들이 몰려 윤계상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날 팬미팅에서 윤계상은 팬들과 '최고의 사랑'의 명장면을 뽑는가 하면 드라마에서 공효진과 함께한 귀마개 스킨십 등을 재현하기도 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윤계상은 오랜만에 일본에서 진행한 팬미팅에 "일본 팬 분들을 오랜만에 뵈어 더욱 반갑고 감회가 새롭다. 오늘 팬미팅이 팬 분들께 좋은 추억으로 남았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해 팬들을 웃음 짓게 했다.

이어 윤계상은 팬들과의 팔씨름 등 다양한 게임과 깜짝 선물 전달은 물론 '최고의 사랑' OST까지 직접 불러 팬들의 호응을 얻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팬미팅의 끝에는 "'최고의 사랑' '윤필주' 역을 통해 여러분을 만나 뵙게 되어 저에겐 더 뜻 깊은 작품이 된 것 같다.  멀리서도 이렇게 뜨겁게 사랑해 주고 응원해 주시어 감사 드린다. 정말 즐거운 시간이었고, 앞으로도 좋은 작품으로 자주 만나고 싶다"라며 작품과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팬들의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또한, 팬들이 자리를 나설 때 팬미팅에 참석한 모든 팬들과 악수를 나누며 웃음을 잃지 않음은 물론 한 명 한 명 감사한 마음을 전하는 매너 있는 모습으로 팬미팅을 훈훈하게 마무리 지어 팬들의 만족을 높였다.

한편, 윤계상은 지난 6월, 2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인 영화 '소수의견(감독 김성제)' 크랭크업 이후 연이어 '레드카펫(감독 박범수)'의 촬영을 마치고 바쁜 활동 중 일본 팬들과의 만남을 준비해 팬미팅에 참석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