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주군의 태양', 주연배우들의 촬영장 '미공개 컷'드라마 '주군의 태양', 주연배우들의 촬영장 '미공개 컷'

Posted at 2013. 10. 4. 14:5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주군의 태양' 촬영장 '미공개 컷' 모습이다. ⓒ본팩토리 제공

배우 소지섭-공효진-서인국-김유리의 촬영장 '미공개 컷'이 공개됐다.

SBS 수목미니시리즈 '주군의 태양(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진혁 권혁찬, 제작 본팩토리)'은 지난 3일(목) 방송된 17회분은 시청률 23.6%(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 마지막회를 통해 자체 최고시청률 기록을 경신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와 관련 소지섭-공효진-서인국-김유리 등 드라마 '주군의 태양' 주연배우들의 톡톡 튀는 매력이 담겨있는 그간 볼 수 없었던 사진들이 대 방출된 것이다.

이에 빡빡한 스케줄에서도 밝게 촬영에 임하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있어 그 열정을 느낄 수 있다. 지난 8월 7일(수) 첫 방송을 시작한 드라마 '주군의 태양'은 한여름 무더위 속에서 촬영을 이어나가야 하는 것은 물론 '로코믹 호러(로맨틱 코미디 호러)'의 특성상 잦은 밤샘촬영이 더해졌던 터이다.

약 3개월간 진행된 촬영 강행군에 지칠 만도 하지만,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배우들은 시종일관 미소를 머금으며 촬영에 임했다. 웃음 가득한 촬영장 분위기를 만들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에서 완성도 높은 드라마의 비결을 입증하고 있는 것이다.

특히, 소지섭과 공효진은 촬영장의 '웃음 담당'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온몸을 부들부들 떨며 분노를 표출하는 '주중원'을 능청스레 연기 해내다가도 웃음을 터뜨리고 마는 소지섭과 장난기 있는 표정으로 스태프들과 인증 샷을 찍으며 현장을 달구고 있는 공효진의 모습이 카메라에 잡힌 것이다.

맛깔 나는 '로코믹' 연기로 시청자들의 '폭풍 웃음' 이끌어내고 있는 두 배우가 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로 맹활약을 펼쳤던 셈이다.

소지섭과 공효진의 러브라인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던 서인국과 김유리는 발랄한 '귀요미' 면모를 선보이고 있다. 진지한 '강우' 캐릭터를 소화해내고 있는 서인국이 공효진에게 팔짱을 끼며 친근하게 다가가는가 하면, 고난도의 액션신을 앞두고도 즐거워하는 쾌활한 모습이 포착된 것이다.

김유리는 극 중 '태이령'의 은신 패션을 이용, 우비 소녀 포즈를 취하는 등 도도한 '태이령' 캐릭터와 180도 다른 털털함을 보여주고 있다.

제작사 본팩토리는 "3개월의 힘들었던 시간 동안 배우와 스태프들 모두 즐겁게 촬영에 임해줬다"라며 "어떤 드라마 촬영장보다도 분위기가 좋았기에 완성도 높은 작품이 탄생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드라마 '주군의 태양'은 3일(목) 방송된 17회분에서 '주중원'과 '태공실'이 사랑을 이어가는 따뜻한 모습을 그린 해피엔딩으로 종영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