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 강남길, 황정음-배수빈 사이 '비밀' 눈치챘나'비밀' 강남길, 황정음-배수빈 사이 '비밀' 눈치챘나

Posted at 2013. 10. 6. 10:16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KBS) '비밀' 강남길이 황정음과 배수빈 사이의 '비밀'을 눈치챈 것일까? 비밀에 접근한 강남길과 위기에 처한 배수빈. 이들의 '불안한 동거'가 시작됐다.

블랙홀 같은 흡입력으로 정통 멜로의 강한 힘을 보여주고 있는 KBS 2TV 수목 드라마 '비밀'(유보라, 최호철 극본/이응복, 백상훈 연출/비밀문화전문산업회사, 콘텐츠K 제작)의 섬뜩하고 쫄깃한 5회 예고편이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연인 도훈(배수빈 분) 대신 뺑소니 사고로 교도소에 수감됐던 유정(황정음 분)은 도훈의 아이 '산이'를 출산해 교도소 내에서 어렵게 키워갔고, 이와 함께 유정의 수감으로 모진 세월을 견뎌야 했던 그의 아버지 우철(강남길 분)은 치매에 걸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유정 대신 우철의 곁을 지킨 도훈이었지만 공개된 5회 예고편에서 우철은 도훈의 정곡을 찌르는 모습으로 극도의 긴장감을 불러일으켰다.

도훈은 유정이 사준 빨간 점퍼를 입고 비 오는 거리를 배회하는 우철을 차에 태우는 가운데 우철이 독기 어린 눈으로 도훈을 향해 "네가 운전해 놓고 우리 유정이한테 덮어 씌운 거 내가 모를 줄 알아?"라고 말한 것.

우철이 비밀을 안 것인지 혹은 치매로 인해 실언을 한 것인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가운데 흔들리는 도훈의 눈빛은 섬뜩함마저 느끼게 만들며 이들의 불안한 동거가 앞으로 어떤 변수로 작용할 지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앞서 유정 역을 맡은 황정음이 트위터를 통해 우철을 찾는 모습이 담긴 현장컷을 공개해 향후 우철이 '행방불명' 되는 것이 아니냐는 궁금증을 더욱 부채질 하고 있는 상태.

또한, 조금씩 권력의 맛을 보며 욕망에 눈을 뜨고 있는 검사 도훈이 국회의원 딸 세연(이다희 분)을 바라보는 시선에 묘한 기운까지 감지돼 앞으로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흘러갈지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비밀' 5회 예고편을 접한 네티즌은 "예고편 정말 심장 쫄깃하다. 강남길 비밀 알았을까? 정말 궁금하네", "배수빈 이제 배신 시작하는 건가? 이다희 보는 눈빛이 심상치 않아", "강남길 대사 나오고 배수빈 보는데 내가 다 섬뜩했다", "묘하네요. 딸 대신 지켜준 사람인데 결국 그렇게 만든 장본인이고. 정말 ‘비밀’에 나오는 사람들 모두 불쌍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5회 예고편에는 민혁(지성 분)에게 포섭된 교도소 동기의 배신으로 인해 아동학대 혐의로 산이를 빼앗긴 유정이 출소 후, 아이를 찾아 헤매는 모습이 전파를 타 다시 한 번 보는 이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비밀'은 사랑하는 연인을 죽인 여자와 사랑에 빠지는 독한 정통 멜로로 지성-황정음-배수빈-이다희가 출연하며 9일(수요일) 밤 10시 5회가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