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비, 공식 팬클럽 '구름' 8기 팬미팅 대성황가수 비, 공식 팬클럽 '구름' 8기 팬미팅 대성황

Posted at 2013. 10. 13. 13:4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가수 '비'가 '2013 레인 위드 유 팬 미팅'을 준비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비가 공식 팬클럽 '구름' 8기의 팬미팅을 가지고 3천여 명의 국내외 팬들과 만났다.

비는 지난 12일(토) 오후 4시부터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공식 팬클럽 '구름'의 팬미팅 '2013 레인 위드 유 팬미팅(2013 Rain With you Fan Meeting)'으로 세계 각국에서 모여든 팬들과 훈훈한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12일(토) 아침 일찍부터 공연장을 찾은 국내외 팬들은 지난 2009년 이후 4년여 만에 열리는 팬미팅에 많은 쌀화환과 플랜카드등으로 팬미팅을 자축했으며, 공연장 앞에 마련된 포토존 등에서 저마다의 축제를 즐기며 열띤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번 팬미팅은 7월 전역 이후 첫 국내 공식 일정으로 치러졌으며 이 날 일본, 중국등 아시아 각국을 비롯 멀리 미국, 페루, 브라질, 터키등 북·남미와 유럽 각지에서 팬미팅 현장을 찾은 해외 팬들을 위해 3개 국어의 통역기 1300대가 동원되기도 했다.

이날 팬미팅은 비의 데뷔시절부터 연을 쌓으며 2005년 팬미팅 당시에도 사회를 맡았던 개그맨 윤정수가 사회를 맡아 가족적인 분위기로 진행됐다.

이윽고 팬미팅이 시작되었음을 알린 뒤 무대에 등장한 비는 탄탄한 몸매에 세련된 수트로 멋을 내고 환한 웃음을 머금으며 뜨거운 팬들의 환호에 보답하듯 허리를 숙여 오래 인사를 전했다.

또한, 비가 전역 이후 첫 국내 공식 석상을 팬들과의 만남으로 정했던 만큼 그간 나누지 못했던 근황토크를 시작으로 사진이나 영상 등으로 다양한 추억의 순간을 함께 나누는 훈훈한 시간을 가졌다. 특히. 해외에서 온 팬들을 위해 이따금 외국어로 대화를 나누며 자상하게 팬들의 마음을 헤아리기도 했다.

한편, 비는 시종일관 특유의 미소와 재치를 잃지 않은 채, 팬들의 질문과 요구에 솔직하고 당당하게 응하는 모습으로 객석을 '들었다 놨다'하며 팬들의 환호를 낳았다.

비는 근황을 묻는 질문에 "최근 혹독한 연습위주의 생활에서 앞으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여유를 갖고 연습 틈틈이 독서도 하고 영화도 보는 다양한 경험을 쌓고 있다"라며 "일본에서의 공연을 시작으로 팬들과 눈을 마주보며 가까이에서 호흡할 수 있는 공연을 국내에서도 하고 싶다. 아시아는 물론 세계 곳곳에서 공연을 통해 만나자"라고 향후 활동에 기대를 당부했다.

이어 팬들이 직접 준비한 다양한 퀴즈를 통해 2002년 데뷔 이후 세계적인 스타로 왕성한 활약을 펼치기까지의 일련의 활동들을 함께 되돌아 보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비는 이제껏 그가 세운 다양한 신기록 중에서 미국 시사주간지가 뽑은 '타임 100인'에 2006년에 이어 2010년에도 선정되었던 것을 직접 1위로 뽑으며 또 한 번 감사함을 전했다.

비는 "모든 일들이 제가 열심히 하는 것을 늘 믿어주고 응원해주는 여러분 덕분에 이룰 수 있었다. 항상 고맙다"라며 팬들을 향한 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직접 준비한 핸드 페인팅으로 팬들에게 깜짝 선물을 전하는 세심함을 선보이기도 했다.

토크타임이 끝나고 비의 '레이니즘'이 울려퍼지며 히트곡 퍼레이드로 구성된 콘서트가 시작되자 공연장을 가득 메운 3천여 명의 팬들을 모두 기립한 채 화려한 무대에 환호를 보냈다.

'힙송'을 열창하며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라이브로 열띤 무대를 이어가던 비는 최근 음반 준비에 착수한 소식을 전하며 "다양한 매력을 지닌 노래와 무대를 구상 중이다. 잘하는 것을 보여드리고 싶기도 하고, 새로운 것에 도전하고 싶은 마음도 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좋아할만한 음악과 무대를 보여드리겠다"라고 포부를 전해 팬들을 열광하게 했다.

이어 "가장 비 다운 곡을 들려드리겠다"라며 '태양을 피하는 방법'의 무대를 선사했고, 팬들은 떼창으로 이에 화답했다. 비는 '널 붙잡을 노래'와 '프레시 우먼',' 프렌즈', '안녕이란 말대신' 등을 부르며 열정적인 무대를 선사했다.

비의 공식 팬클럽 '구름' 8기의 공식 팬미팅은 약 2시간 30분동안 뜨거운 열기 속에서 진행되었으며, 비는 "세계 각국에서 모여든 팬들의 한결같은 성원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전심을 다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향후 활동을 준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비는 11월 14일(목) 일본 제프 나고야를 시작으로 11월 28일(목)까지 후쿠오카, 오사카, 도쿄 등 총 4개 도시에서 '2013 레인 제프 투어-스토리 오브 레인(2013 RAIN ZEPP TOUR – STORY OF RAIN)'라는 타이틀로 총 10회 투어 공연을 치를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