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도희, 남성 월간지 'MAXIM' 12월호 화보 촬영가수 도희, 남성 월간지 'MAXIM' 12월호 화보 촬영

Posted at 2013. 11. 28. 14:3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가수 '도희' 모습이다. ⓒMAXIM 제공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로 최근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가수 도희가 남성 월간지 'MAXIM' 12월호에서 그간 감추어왔던 도발적인 소녀의 모습을 보여줘 화제다.

극 중 나이처럼 실제로도 스무 살인 그녀는 'MAXIM'과의 화보 촬영에서 이제 막 여자가 되어가는 소녀의 설렘을 탁월하게 표현해 촬영 관계자들이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상형을 묻자 "자상한 사람이 좋았는데, 스무 살이 되고 나니 거친 남자가 멋있어요. 팔뚝에 힘줄 딱! 피 뽑을 때 힘주지 않아도 되는, 주사기 그냥 갖다 꽂아도 되는 분들!"이라고 말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서 "귀엽다는 수식어가 지겹지 않으냐"는 질문에 "가끔은 귀엽다는 칭찬보다 예쁘다는 말을 듣고 싶어요. 저도 여자니까요"라고 솔직한 속내를 내비치기도 했다.

현재 도희는 '응답하라 1994'에서 구성진 전라도 사투리를 구사하는 서태지 마니아 '윤진'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MAXIM' 12월호에는 스무살 소녀 도희의 청순하면서 도발적인 소녀 화보와 인터뷰 이외에도 섹시스타 강예빈의 침대 란제리 화보, 한국 힙합의 전설 이현도와의 배꼽 잡는 인터뷰와 '슈퍼스타K4' 준우승자 '딕펑스' 등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