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범수-윤아-윤시윤, '총리와 나' 대본 인증 샷 공개해이범수-윤아-윤시윤, '총리와 나' 대본 인증 샷 공개해

Posted at 2013. 12. 9. 12:0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총리와 나' 대본 인증 샷 모습이다. ⓒSMC&C 제공

이범수-윤아-윤시윤이 '총리와 나' 대본 인증 샷을 공개해 화제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극본 김은희 윤은경, 연출 이소연)' 측은 9일(월) 세 사람의 친필 메세지가 담긴 대본 인증 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범수-윤아-윤시윤은 직접 쓴 친필 메시지가 담긴 대본을 든 채 환한 미소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바쁜 촬영스케줄에도 배우들의 밝은 표정에서 첫 방을 앞둔 긴장과 설렘을 동시에 느낄 수 있어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한다.

극 중 대쪽총리 '권율' 역을 맡은 이범수는 "본방사수 부탁드려요!"라는 글귀를 적은 대본으로 마음을 전했다.

특히, 대본 메시지 한 켠에 '대왕하트'로 첫방을 앞 둔 떨리는 마음을 표현해 눈길을 끈다. 또한 '총리님 전용 젠틀 미소'를 선보여 여심을 사로잡았다.

이어 허당기자 '남다정' 역을 맡은 윤아는 촬영장을 환하게 비추는 미소와 애교 넘치는 손글씨로 '본방사수'를 부탁했다.

메시지 작성 전 윤아는 멍 때리는 표정으로 무슨 말을 쓸지 골똘히 생각하다가 "12월 9일 밤 10시 꼭! 본방사수 해주세요~"라는 글귀와 함께 귀여운 이모티콘으로 애교섞인 메시지를 완성했다.

촬영장을 환하게 밝히는 미소와 함께 메시지를 전해 '총리와 나'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윤아와 이범수를 지켜보던 윤시윤 역시 상위 1% 엘리트의 대본 인증 샷을 공개해 시선을 끈다. 남자다움으로 무장한 윤시윤은 앙증맞은 글씨체와 이모티콘, 썬샤인 미소로 반전매력을 뽐내 여심을 흔들었다.

특히, 한쪽 눈 찡긋 표정으로 상위 1% 엘리트의 우월 비주얼을 선보이며 인증샷을 완성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총리와 나'의 순항을 위해 배우들이 먼저 나서서 대본 인증샷을 보내왔다"면서  "배우들과 스태프들 모두 떨리는 마음으로 첫 방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범수-윤아-윤시윤의 3인 3색 대본 인증 샷에 네티즌들은 "'총리와 나' 첫 방 완전 기대!", "완전 기다렸다~ 드디어 오늘 첫 방! 꼭 본방사수 할게요", "열심히 촬영하고 있는 배우들 힘내고! 나는 본방사수 약속", "윤아 부탁을 안 들어줄 수는 없지 '총리와 나' 파이팅!"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올 겨울 'No 스트레스! 꿀 재미!'를 선사할 단 하나의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총리와 나'는 고집불통 대쪽 총리와 그와 결혼하고 싶어 안달 난 20대 꽃처녀의 코믹반전로맨스를 담는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