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신지호-김보라, JTBC '밀회(가제)' 캐스팅돼피아니스트 신지호-김보라, JTBC '밀회(가제)' 캐스팅돼

Posted at 2014. 1. 21. 08:3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피아니스트 '신지호', '진보라' 모습이다. ⓒ오앤디엔터테인먼트-신세계공업 제공

피아니스트 신지호와 진보라가 JTBC 새 월화드라마 '밀회(가제, 극본 정성주, 연출 안판석, 제작 드라마 하우스 (주)퓨쳐원)'에 캐스팅됐다.

김희애와 유아인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는 '밀회'는 인생의 성공을 거둔 40대 여자와 순수한 영혼을 지닌 20대 남자의 음악적 교감과 애틋한 로맨스를 그릴 감성 멜로 드라마이다.

각종 예능과 음악프로그램에서 연예인 못지않은 빼어난 외모와 스타성으로 주목받아온 신지호와 진보라는 '밀회'에서 각각 음대 피아노과 학생 역을 맡았다.

드라마 속에서 연기뿐만 아니라 자신의 전공 분야인 뛰어난 피아노 연주실력도 선보일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트센터와 음대를 주 배경으로 음악이 주인공들의 감정을 표현하는 또 다른 주인공인 만큼 극의 사실감을 높이는데 큰 역할을 담당할 전망이다.

'닉쿤 닮은꼴'로 화제를 모은 신지호는 여주인공 '오혜원(김희애 분)'이 기획한 영재 발굴 프로그램을 통해 발굴된 음대생 '지민우' 역을 맡았다.

오혜원의 남편인 '강준형(박혁권 분)'의 질투와 '숨겨진 천재' '이선재(유아인 분)'의 선망을 받는 캐릭터이다. 신지호는 실제 버클리 음대 출신으로 작곡, 공연, OST, 뮤지컬 활동 등의 다양한 도전을 해왔던 팝피아니스트. 드라마 출연은 지난 2012년 KBS2 미니시리즈 '사랑비'에 이어 두 번째다.

진보라는 미모뿐만 아니라 빵빵한 집안배경을 가져 강준형의 총애를 받는 음대 피아노과 학생 '정유라' 역을 맡았다.

여배우 못지않은 청순가련한 외모의 소유자로 화제를 모은 진보라는 방송, 공연, 뮤직비디오 출연 등으로 대중에게 익숙한 재즈피아니스트이다. 넘치는 끼로 다양한 장르에 도전했던 그는 '밀회'를 통해 정극 연기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드라마 '밀회'는 2012년 JTBC '아내의 자격'으로 신드롬을 일으켰던 안판석 PD와 정성주 작가, 김희애의 재회로 화제를 모으는 작품으로 최근 20대 연기자 중 가장 뛰어난 연기력을 자랑하는 유아인까지 가세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성공만을 위해 앞만 보고 달렸던 커리어우먼 '오혜원'과 그녀에 의해 자신이 모르고 살던 재능을 발견한 후 새로운 세상에 뛰어들게 된 '이선재'의 사랑이 어떻게 펼쳐질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2014년 상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떠오르는 '밀회'는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후속으로 3월 중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