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커다일레이디, 막바지 코트 스타일링 제안크로커다일레이디, 막바지 코트 스타일링 제안

Posted at 2014. 1. 23. 11:1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사회/문화소식


배우 '하지원' 모습이다. ⓒ크로커다일레이디 제공

한파가 잦았던 올 겨울은 보온성이 강조된 패딩과 다운이 인기를 끌었다. 길었던 겨울도 마지막 한파를 끝으로 풀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막바지 겨울로 접어들면서 한파 동안 착용했던 두꺼운 아우터를 벗고 다양한 소재의 코트를 활용해 추위 때문에 포기해야했던 스타일을 완성해보자.

크로커다일레이디 디자인실 신혜정 이사는 "막바지 겨울에는 멋내고 싶다는 생각에 자칫 감기에 걸리기 쉽기 때문에 보온성과 스타일 모두를 겸비한 스타일링이 필요하다"라며 "소재와 디자인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 할 수 있는 코트는 자신의 활동 스타일과 필요에 맞추어 실용적으로 입을 것인지 스타일을 고려할 것인지 구분해 스타일링 할 수 있어 겨울부터 봄까지 활용할 수 있는 유용한 아이템이다"라고 말했다.

▶ 부드러운 촉감으로 차분하고 따뜻한 '알파카 코트'!

알파카는 부드러운 촉감과 고급스러운 광택감이 특징이다. 알파카 특유의 결에서 차분하고 따뜻함을 느낄 수 있고 소재 특성상 정전기가 잘 일어나지 않고 쉽게 변질 되지 않아 누구나 편안하게 입을 수 있다.

크로커다일레이디 '알파카 코트'는 수리 알파카 소재로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 난 것이 특징이다. 후드 부분에 퍼 장식으로 디자인에 포인트를 주었으며 체형이 커버되는 넉넉한 핏으로 누구나 부담 없이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 코트의 정석, 단아하고 심플한 '울 코트'!

구나 하나쯤 가지고 있는 아이템인 겨울철 필수 아이템 '울 코트'. 울은 구김이 적어 평상시 활동하기 좋으며 보온성은 물론 합리적인 가격과 착용감으로 사랑 받고 있는 소재다.

울의 클래식한 느낌은 유행을 타지 않아 은은하면서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울은 다른 소재와 어떻게 믹스하느냐에 따라 다른 느낌을 주기 때문에 같은 울 코트라도 전혀 다른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 따뜻하면서 멋스럽게, '믹스 코트'!

울을 기본으로 한가지 이상의 섬유를 믹스한 소재는 내구성이 뛰어나고 소재를 믹스 매치한 코트 하나만으로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표현할 수 있어 꾸준히 사랑 받는 아이템이다.

크로커다일레이디 '호피 믹스 코트'는 원피스 형의 스타일로 호피 배색이 특징이다. 배색 처리를 해 세련된 분위기를 느낄 수 있고 짧은 길이감으로 슬림하면서 하체가 길어 보이는 장점이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