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결여' 송창의, 다정다감한 아빠의 표본'세결여' 송창의, 다정다감한 아빠의 표본

Posted at 2014. 1. 27. 16:45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WS엔터테인먼트) 배우 송창의가 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에서 자상한 아빠의 표본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26일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에서는 극 중 새 엄마인 채린(손여은 분)과의 관계가 소원해진 슬기(김지영 분)와 대화를 나누는 아빠 정태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채린과의 다툼으로 말 없이 가출을 감행했던 슬기는 그 이후 채린을 멀리하자 그 모습을 안타까워하던 태원이 중재자 역할로 나선 것.

태원은 슬기와 침대에 나란히 앉아 딸과 눈높이를 맞추고 대화를 시작했다. 슬기가 채린이 자신을 싫어한다고 말하자 "그거 아닌데~ 절대 아닌데~ 아줌마 너랑 친해지고 싶은데, 너가 안 받아 준다고 하던데"라며 친구 같은 말투로 딸의 눈높이에서 딸을 설득하는 모습과 딸이 잠 들기 전 동화책을 읽어주는 자상한 아빠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극 중 오은수 (이지아 분)의 전 남편이자 오은수의 사이에서 낳은 딸에 대한 남다른 부성애를 가진 정태원 역할을 맡은 송창의는 데뷔 후 첫 '아빠' 역할을 맡았음에도 불구하고 매 회마다 엄마 없이 자란 슬기를 지극정성으로 보살피고 딸에게 집중하는 자상한 아빠의 눈빛을 실감나게 표현하는 등 세상에 둘도 없는 좋은 아빠의 표본을 제시해 주목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송창의는 촬영장에서도 딸 역할을 맡은 슬기를 살뜰히 챙기는 등 아빠다운 듬직한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틈틈이 대본과 동선을 맞춰보며 서로 실제 부녀처럼 대화를 많이 나누는 모습을 보여 촬영장 분위기를 더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송창의는 오현수(엄지원 분)을 통해 오은수(이지아 분)의 임신소식을 듣게 되어 착잡한 마음을 감추지 못해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