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애-윤승아-김소은, 현 소속사 판타지오와 재계약김영애-윤승아-김소은, 현 소속사 판타지오와 재계약

Posted at 2014. 2. 3. 09:3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김영애', '윤승아', '김소은' 모습이다. ⓒ판타지오 제공

배우 김영애, 윤승아, 김소은이 모두 현 소속사 판타지오(대표 나병준)와 재계약을 체결, 향후에도 한 식구로 행보를 같이 할 전망이다.

최근 염정아의 재계약 체결에 이어 김영애, 윤승아, 김소은 또한 비슷한 전속 계약 만료 시점에서 모두 판타지오와의 '의리'를 택했다.

10여 년 의리를 지킨 염정아와 더불어 수 년간 판타지오에 몸을 담았던 배우들이 소속사에 대한 신뢰를 '재계약'으로 답한 것이다.

판타지오 측은 "함께 해 온 배우들이 변함 없는 신뢰를 가져주고 그로 인해 서로의 미래를 함께 그려갈 수 있다는 사실에 무척 고무적인 입장이다. 배우 한 명 한 명과의 인연이 참 소중하고 값지다고 생각한다. 의리와 믿음이 바탕이 된 그들의 선택에 회사 역시 그에 따른 책임감을 갖고 최상의 파트너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하정우, 주진모, 김서형, 김성수, 김성균, 정겨운, 정경호 등 50여 명에 가까운 배우들이 소속된 판타지오는 지난 해 코넥스에 상장했으며 '김종욱 찾기', '도가니', '롤러코스터' 등의 영화 제작에 이어 2월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앙큼한 돌싱녀'로 첫 지상파 드라마 제작에 나선다.

또한, 지난 9월 중국 지사 '판타지오 차이나' 설립과 함께 본격적인 중국 시장 진출에 나서는 등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연이은 배우들의 재계약 소식이 전해지며 업계에서의 막강한 입지를 증명하고 있다.

한편, 김영애는 최근 천만 관객이 선택한 영화 '변호인'에서 국밥집 아줌마 '순애' 역을 맡아 가슴 절절한 모성애 연기로 많은 관객들에게 감동을 전하고 있으며 현재 영화 '카트'를 차기작으로 선택해 촬영에 한창이다.

또한, 윤승아는 tvN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3'에서 정희재 역으로 분해 풋풋하면서도 억척스러운 사회초년생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여과 없이 보여주고 있으며 김소은은 최근 영화 '현기증' 촬영을 끝마친 뒤 '제34회 황금촬영상' 홍보대사로 임명되는 등 바쁜 스케줄을 보내고 있는 중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