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줄리엔 강, 수비수 2명 샌드위치 마크 '불꽃 투혼''예체능' 줄리엔 강, 수비수 2명 샌드위치 마크 '불꽃 투혼'

Posted at 2014. 2. 3. 14:0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우리동네 예체능' 프로그램 모습이다. ⓒ우리동네예체능 제공

줄리엔 강이 수비수 2명의 샌드위치 마크에도 '불꽃 투혼'을 발휘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은 4일(화) 방송되는 '서울' 팀과의 경기를 마지막으로 약 4개월 간의 농구 대장정을 마무리 짓는 가운데 '예체능' 팀이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그에 앞서 '예체능' 측은 천당과 지옥을 수 차례 오가며 명경기가 펼쳐진 '예체능' 팀과 '서울 다이너마이트' 팀의 경기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관심이 모아진다.

공개된 스틸에서 줄리엔 강은 상대팀의 샌드위치 수비를 뚫고 슛을 시도하고 있는 모습이다. 철벽과도 같은 수비를 어떻게 해서든 빠져 나가려는 열정이 사진 속에 녹아 들면서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이 일고 있다.

그뿐  아니라 온 몸이 땀에 흠뻑 젖은 채 일그러진 줄리엔의 표정과 그의 플레이를 바라보는 김혁의 김장감 서린 눈빛에서 두 팀의 경기가 얼마나 긴박하게 돌아가고 있는지 생생하게 보여주고 있다.

이와 함께 상대팀 선수를 향해 두 주먹을 불끈 쥔 채 사자처럼 포효하는 모습에서는 '꼭 이 경기에서 이기고 말겠다'는 강렬한 의지가 엿보인다.

그도 그럴 것이 마지막 농구 경기를 앞두고 '예체능' 팀에 맞서 '서울 다이너마이트' 팀은 '줄리엔 강을 막아라'라는 전략을 내세웠다.

이와 관련해 '서울 다이너마이트' 팀은 '줄리엔 강 맞춤 전략'으로 그의 일거수일투족을 집중적으로 마크했고, 그런 와중에도 줄리엔 강은 순간 집중력과 빈 공간을 찾는 적극적인 움직임으로 전천후 활약을 펼쳤다는 후문이다.

이에 대해 '예체능' 제작진은 "이날 경기는 '예체능' 농구 편의 마지막 경기였던 만큼 치열했다"라며 "무엇보다 '서울' 팀의 핵심 전략이 줄리엔 강의 철통 마크였던 관계로 그의 경기 회복은 '예체능' 팀의 승패를 좌우할 만큼 중요했다. 1:4 마크도 거침없이 돌파하며 온전한 전력을 쏟은 줄리엔 강의 활약을 기대해달라"라고 밝혔다.

이처럼 줄리엔 강의 샌드위치 마크 투혼 인증샷이 공개돼 두 팀의 경기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그의 투혼이 어떤 결실을 맺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와 함께 탁구와 볼링, 배드민턴까지 마지막 경기를 단 한 차례도 이겨본 적이 없는 '예체능' 팀이 서울의 절대강자 '서울 다이너마이트' 팀을 상대로 농구 대결을 승리로 마무리 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와 관련해 네티즌들은 "줄리엔 이번 경기도 만만치 않은 걸", "진짜 물귀신처럼 달라붙는구나;; 대박일세", "줄리엔이 막히나 뚫리냐에 따라 '예체능' 승리가 좌우될 텐데;; 가뿐히 견뎌냈을 듯", "줄리엔 마지막 경기인 만큼 그 한 몸 불사르겠다는 의지로 아자", "이야~ 한일전 못지않게, 아니 더 이상으로 박진감 넘쳐 보이는 걸" 등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한편, MC 최강창민의 마지막 경기이기도 한 '예체능' 팀 vs '서울 다이너마이트' 팀의 '우리동네 예체능' 농구 마지막 대결은 4일(화) 오후 11시 20분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