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서지혜, '귀부인' 속 상처투성이 얼굴 공개배우 서지혜, '귀부인' 속 상처투성이 얼굴 공개

Posted at 2014. 2. 18. 11:44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서지혜' 모습이다. ⓒ점프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서지혜가 상처투성이가 된 얼굴을 공개해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서지혜는 JTBC 일일드라마 '귀부인(극본 호영옥, 연출 한철수)'에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당차게 살아가는 '윤신애' 역을 맡아 똑 부러지는 연기를 선보이며 드라마를 이끌어가고 있다.

이 가운데 상처분장을 한 서지혜의 어두운 낯빛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는 것이다.

18일(화) 공개된 사진 속 서지혜는 눈 옆에 붉은 멍자국이 선명하게 남아있고, 입술이 찢어져 피딱지가 생긴 모습이다. 특히 근심이 가득한 표정과 수척해진 모습은 심상치 않은 일이 일어났음을 짐작케 하고 있다.

이는 '신애'가 '영민(정성운 분)'과 함께 하룻밤을 보낸 사실을 알게 된 '명순(유혜리 분)'이 신애의 머리채를 잡고 따귀를 때리는 등 무지막지하게 달려드는 장면에서 생긴 상처이다.

이날 서지혜는 맞는 장면에 앞서 수차례 리허설을 거쳤고, 본 촬영에서는 몸을 사리지 않는 리얼한 연기를 펼치며 유혜리와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했다. 유독 뺨을 맞는 장면이 많았던 서지혜는 상대배우가 미안한 기색을 보이면 오히려 괜찮다며 환한 미소를 지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서지혜는 극 중 캐릭터인 '윤신애'의 비참한 심정을 흡인력 있는 연기로 그려내며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또한, 자신이 마주한 시련을 피하지 않고 꿋꿋하게 헤쳐 나가는 오뚝이 정신을 발휘하며 드라마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귀부인'은 여고 동창이라는 공통점 외에 입주 가정부의 딸과 재벌이라는 너무도 다른 삶의 배경과 개성을 지닌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작품으로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15분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