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진세연, '닥터 이방인' 여주인공 캐스팅 확정배우 진세연, '닥터 이방인' 여주인공 캐스팅 확정

Posted at 2014. 2. 20. 12:0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진세연' 모습이다. ⓒ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진세연이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극본 박진우, 연출 진혁)'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드라마 '닥터 이방인'은 천재 탈북 의사이자 미스터리 한 과거를 가진 남자 '박훈'이 한국 최고 병원에 근무하면서 벌어지는 얘기를 그린 메디컬 첩보 멜로 드라마로 '찬란한 유산', '검사 프린세스', '시티헌터',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감독과 '한성별곡-正', '바람의 나라'를 집필한 박진우 작가가 의기투합하는 작품으로 상반기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드라마 '닥터 이방인'에서 진세연이 캐스팅 된 역할은 '송재희'와 '한승희'를 오가는 1인 2역을 소화할 예정이다.

진세연은 드라마 '닥터 이방인' 속 1인 2역 캐릭터로 조선족 사업가의 딸이자 한방 마취 전문가인 청순가련형 외모와 순종적인 성격으로 천상여자인 '송재희'와 자신의 신분을 숨긴 채 남자주인공 '박훈(이종석 분)'에게 접근하는 임무를 지닌 '한승희' 역을 동시에 연기하게 될 전망이다.

그 동안 진세연은 SBS '내 딸 꽃님이', KBS '각시탈', SBS '다섯 손가락'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섬세한 표현력으로 주연으로 인정받은 바 있으며, 현재 '감격시대'를 통해 순수파탈 매력발산으로 존재감을 과시하며 열연 중에 있다.

진세연은 이번 드라마 '닥터 이방인'을 통해 그동안 보여주지 못했던 1인 2역의 여주인공 면모를 보여주며 여배우로서 빛을 발휘할 예정이다.

또한, 진세연의 캐스팅 확정 소식에 진혁 감독, 박진우 작가, 제작사 측 모두 고무적인 모습을 보이며 진세연의 활약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진세연은 현재 출연 중인 드라마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 촬영을 끝까지 마무리 짓고, 본격적으로 '닥터 이방인' 촬영에 합류할 예정이다.

한편, 현재 드라마 '닥터 이방인'은 진세연 외에 이종석, 박해진, 강소라가 출연을 확정 지은 상황이며, '신의선물-14일' 후속으로 5월초 방송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