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시즌3' 신입피디, '금연 여행'서 "카메라 절대 끄지마"'1박 2일 시즌3' 신입피디, '금연 여행'서 "카메라 절대 끄지마"

Posted at 2014. 3. 8. 10:5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1박 2일 시즌3' 프로그램 모습이다. ⓒKBS 제공

'1박 2일 시즌3' 신입피디가 여행 중 제작진에게 "카메라 절대 끄지마"라는 불호령을 내려,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키우고 있다.

김주혁-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정준영 여섯 멤버들과 함께하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 시즌3)'의 '금연 여행' 1편이 오는 9일(일) 방송되는 가운데, 멤버들의 몸을 수색하는 신입피디와 불만(?)이 가득한 멤버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1박 2일 시즌3' 제작진은 지난 방송에서 다각도로 멤버들의 건강상태를 체크했고, 멤버들의 건강을 위한 '금연 여행'을 마련했다.

이에 신입피디는 멤버들을 한 자리에 모아놓고 "이 보다 더 힘든 도전을 없을 것이다. 새 봄 맞이 '금연 여행'을 떠난다"라고 말해 무방비 상태로 '금연 여행'을 떠나게 된 멤버들을 멘붕에 빠지게 만들었다.

결국 마지막 흡연을 원하며 타협점을 찾으려는 멤버들에게 신입피디는 "금연에서 '마지막 한 대만' 이게 제일 안 좋다고 한다"라면서 "흡연 시 입수를 하게 된다"라고 이번 여행의 룰을 설명,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멤버들은 특히 아시아 최초 슬로우 시티로 지정된, 담배를 팔지 않는 '금연의 섬' 신안군 증도로 떠나게 되자 극도로 좌절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멤버들은 증도에 입도하기 전 요리조리 피해 마지막 흡연을 할 방법을 찾아 화장실을 찾는 꼼수를 부렸고, 이를 본 신입피디는 VJ들에게 "카메라 절대 끄지마"라며 불호령을 내림과 동시에 철저한 몸수색으로 멤버들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특히, 시간이 지날수록 멤버들은 타협을 거부하는 만만찮은 신입피디의 모습에 "이런 프로젝트를 왜 하냐"라며 단체항의를 하는 등 정신분열(?) 현상을 보였고, 김종민은 요리조리 뛰어가며 VJ들을 시험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1박 2일 시즌3' 신입피디의 불호령 에피소드를 접한 네티즌은 "'금연 여행'이라니..ㅋ 진짜 멘붕일 듯", "아 '1박 2일'은 아이템도 어쩜 저렇게 재밌냐", "멤버들 표정에서 정말 간절함이 느껴진다", "두 손 모은 김주혁 정말 웃겨 죽겠다", "흡연과 함께 입수ㅋㅋㅋ 누가 입수할 지 완전 궁금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과연 신입피디가 직접 몸수색과 카메라 단속에 나서며 멤버들의 건강사수를 위해 선택한 '금연 여행'은 아름답게 마무리 될 수 있었을지, 입수를 선택(?)한 멤버가 탄생했었을지는 9일(일)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김주혁-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정준영 여섯 멤버들과 함께하는 '1박 2일 시즌3'는 새로운 친구와 새롭게 여행을 떠나는 설레는 순간과, 잃어버린 친구를 되찾은 듯한 기쁨을 보여주며 폭풍 호평을 받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