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여자' 윤소이, 박정철 쥐락펴락하며 통쾌한 한 방!'천상여자' 윤소이, 박정철 쥐락펴락하며 통쾌한 한 방!

Posted at 2014. 3. 8. 11:38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하늘구름엔터테인먼트) 배우 윤소이가 박정철에게 본격적인 반격을 가하며 안방극장에 짜릿함을 선사했다.

어제(7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천상여자'(극본 이혜선, 안소민/ 연출 어수선) 43회에서 윤소이가(이선유 역) 박정철(장태정 역)을 쥐락펴락 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속 시원하게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문보령(서지희 역)의 덫에 빠져 위기에 처한 윤소이가 박정철의 자백이 녹음 된 보이스펜을 미끼로 그의 숨통을 조이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어갔다. 가짜 보이스펜을 진짜인 것처럼 속여 문보령에게 택배를 보내 그를 옴짝달싹 못하게 만든 것.

이어 문보령이 받은 택배가 아무 내용도 녹음 되지 않은 가짜 보이스펜 이라는 사실을 알고 분노하는 박정철에게 윤소이는 "이번에는 듣지 못했지만 다음에는 제대로 된걸 듣게 될 거야"라고 말하며 그를 나락으로 떨어트릴 한 방을 날려 시청자들에게 통쾌함을 선사했다.

특히, 이에 안절부절 못하던 박정철이 결국 문보령을 배신하는 모습이 그려져 향후 윤소이가 또 어떤 한방으로 박정철의 숨통을 조일지 귀추가 주목 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윤소이는 이선유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들어 매 장면마다 강력한 흡입력을 발휘 하는 등 극 상황에 알맞은 명품 연기로 앞으로를 더욱 기대케 하고 있다는 평.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윤소이의 복수에 내가 다 속이 후련 하네", "박정철 자기 꾀에 본인이 결국 넘어갔네. 윤소이 복수 파이팅!", "윤소이 복수가 더 기대 된다", "이제야 볼 맛이 제대로 난다", "박정철에 반격하는 윤소이 모습에서 눈을 뗄 수가 없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 말미에는 윤소이가 권율(서지석 역)의 레스토랑에서 일한다는 사실을 알고 뒷조사를 지시하는 정영숙(공회장 역)의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케 했다.

윤소이의 통쾌한 한방으로 안방극장을 속 시원하게 만들고 있는 KBS 2TV 일일드라마 '천상여자'는 매주 월~금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