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남일녀' 이하늬, 김구라 나쁜 손에 화들짝 놀라는 이유'사남일녀' 이하늬, 김구라 나쁜 손에 화들짝 놀라는 이유

Posted at 2014. 3. 14. 10:1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사남일녀' 프로그램 모습이다. ⓒ사남일녀 제공

배우 이하늬가 자신의 옷을 벗기는 김구라의 나쁜 손(?)에 화들짝 놀라는 모습이 공개돼 이들 사이에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낳고 있다.

14일(금) 오후 10시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사남일녀'는 충북 청원군 옥산면 '소사랑' 곽창영 아빠-한영애 엄마와 함께하는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되는 가운데, 이하늬와 김구라가 당황한 모습을 담은 사진이 공개돼 관심을 끌고 있다.

이번 방송에서 남매들은 소를 키우는 아빠-엄마의 생활 속으로 파고 들어가, 수고를 덜어드리기 위해 우사를 치우며 본격적인 두 번째 하루를 시작할 예정이다.

전날 탕수육 만들기 도전에 실패하고 동전 뒤집기 참패로 우사 청소에 당첨된 김민종은 김구라와 서장훈의 잔소리 속에서 소 똥 치우기에 나설 예정인 가운데, 이를 짠하게 바라보던 이하늬가 손을 걷어 부치고 오빠 돕기에 나섰다.

이하늬는 "오빠 같이해~"라며 작업복을 풀세팅 했고, 김민종을 바라보며 잔소리만 늘어놨던 김구라는 양심의 가책(?)을 느꼈는지 갑자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결국 김구라는 "너 왜 그래. 그러지마. 오빠가 해줄게. 여배우가 똥 냄새 풍기면 안 돼~"라며 급한 마음에 이하늬의 작업복을 벗기기 시작했고, 당황한 이하늬는 "아니 오빠! 어딜 벗겨! 처자의.."라며 손사래를 쳤다.

특히, 이하늬는 평정심을 되찾고 김구라의 나쁜 손(?)을 저지하며 "내가 치우고 싶어서 그래"라고 소 똥 치우기를 양보하지 못해, 티격태격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오빠 노릇을 하려다 의도치 않게 나쁜 손(?)으로 동생 이하늬를 당혹케 만든 김구라는 모든 상황이 끝난 뒤 너털웃음을 터트렸다는 후문이다.

김구라 나쁜 손 사진을 접한 네티즌은 "헉 사진보고 깜놀! 김구라 나쁜 손은 사실 동생 위한 착한 손이었던 거네~", "김구라 나쁜 손에 대처하는 이하늬의 자세ㅋ 빵 터진다!", "표정 리얼해~ 이하늬 센스 넘치네!", "김구라 착한 일 하려고 했는데ㅋ 오히려 역효과?", "이하늬 너무 좋아! 작업복을 입어도 예쁘다" 등 다양한 의견을 전했다.

한편, '사남일녀'는 김구라-김민종-서장훈-김재원 네 형제와 고명딸 이하늬가 남매가 돼 시골에 계신 부모님과 4박 5일 동안 함께 생활하는 리얼리티 관찰 예능프로그램으로,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게 만드는 ‘청정 예능’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14일(금) 오후 10시 '사남일녀'는 충북 청원군 옥산면 '소사랑' 아빠-엄마와 막내딸 신보라가 함께하는 두 번째 이야기가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