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태양은 가득히', 잔혹한 진실들 베일 벗는다드라마 '태양은 가득히', 잔혹한 진실들 베일 벗는다

Posted at 2014. 3. 24. 15:44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태양은 가득히' 프로그램 모습이다. ⓒ드림이앤엠 제공

KBS 2TV 월화드라마 '태양은 가득히(극본 허성혜, 연출 배경수 김정현, 제작 (주)드림이앤엠)의 잔혹한 진실들이 베일을 벗기 시작한다.

공개된 사진은 24일(월)  방송되는 11회의 한 장면으로, 손호준(한영준 역)이 전미선(백난주 역)을 향해 비통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그가 마주하게 되는 충격적인 사실은 벨 라페어 가문에 크나큰 파장이 일어나게 될 것을 예고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현재 '태양은 가득히'에 시한폭탄처럼 남아있는 진실들은 주인공 '세로(윤계상 분)'와 '영원(한지혜 분)'을 필두로 드라마 속 갈등과 딜레마를 고조시키고 있는 상황이다.

무엇보다 영원을 위해 '우진(송종호 분)'을 죽인 배후가 '태오(김영철 분)'였던 사실과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있는 '세로'의 정면 돌파가 본격화되면서 진실공방전이 더욱 치밀해질 것을 예감케 한다.

또한, 벨 라페어의 대표직에 올라 더 이상 숨죽여 살지 않겠다는 야심을 드러냈던 '영준(손호준 분)'이 오늘 방송을 기점으로 새로운 터닝 포인트를 맞게 되며 '영원'을 지키려는 '세로'와 대립각을 세우게 된다.

드라마 '태양은 가득히'의 한 관계자는 "'영원'을 보호하려는 '세로'와, '세로'를 배반하려는 '강재', 그리고 뜻밖의 진실을 마주하면서 날 선 활약을 펼치게 될 '영준'까지 각각의 캐릭터들이 사각지대에 몰리게 되며 극적 긴장감이 최대치로 달할 것이다"라고 전해 기대를 더한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강재(조진웅 분)'가 다이아몬드 광산업체 FL젬스톤의 소유주 '필도(정원중 분)'와 함께 '태오'의 손을 잡겠다고 선언했다. 이에 세로와 '재인(김유리 분)'에게마저 등을 돌리게 될지 불안감을 증폭시켰다.

피할 수 없는 진실의 문들이 열리기 시작하며 비극을 초래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되는 '태양은 가득히' 11회는 24일(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