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지창욱, 이 남자의 사랑법!'기황후' 지창욱, 이 남자의 사랑법!

Posted at 2014. 4. 9. 11:01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 마음 속 깊이 한 여인을 향한 뜨거운 불덩이를 지닌 남자, 배우 지창욱의 지독하고도 애달픈 사랑이 진한 여운을 남겼다.

매회 소름끼치는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MBC 월화특별기획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연출 한희, 이성준/제작 이김프로덕션)의 황제 지창욱(타환 역)이 하지원(기승냥 역)을 향한 광기어린 사랑을 온몸으로 표현하며 사랑에 미친 남자의 처절한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내고 있는 것.

어제(8일) 방송에서 지창욱은 아무도 자신의 자리를 넘볼 수 없는 막강한 황제가 됐지만 오히려 더 외로워진 텅 빈 마음을 눈물로 호소하며 괴로움을 토로했다. 특히, 사랑하는 여인의 마음을 곁에 둘 수 없는 사무치는 그리움과 집착, 표현할 줄 몰라 괴로움에 어쩌지 못하는 한 남자로써의 심리를 리얼하게 그려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품에 안으려 하면 할수록 더욱 어긋나는 사랑은 갈수록 애증과 집착으로 변해갔고, 결국 감정을 주체할 수 없었던 지창욱은 하지원에게 "짐을 사모하란 말이야"라며 거친 힘을 이용해 억지로라도 그녀를 안으려했다. 무엇보다 이 장면은 사랑에 대한 멈출 수 없는 마음과 머리로는 절대 추스를 수 없는 애절함이 여실히 드러나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또한 광기어린 집착을 보이다 지쳐 잠든 모습과 함께 흘러나온 지창욱의 '나비에게'는 그의 감정을 더욱 극대화 시켰다는 평. '사랑한다는 말론 그댈 곁에 둘 순 없나요 내겐 단 하루조차 허락할 순 없나요~'라는 절절한 가사와 슬픈 멜로디, 애틋한 보이스는 사랑에 목마른 타환(지창욱 분)의 심정을 고스란히 대변하며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특히, '기황후' OST '나비에게’는 곡 작업 당시 지창욱이 직접 작곡가와 수차례 만나 타환(지창욱 분)이 느끼고 있을 기승냥(하지원 분)을 향한 사랑의 감정을 전달해 완성된 곡. 가사 뿐만 아니라 타환의 애절하고도 괴로운 사랑을 노래 속에도 담아내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이에 타환의 심리가 '나비에게'와 절묘하게 맞물려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는 것.

시청자들은 게시판을 통해 "지창욱, 이 남자의 사랑을 어쩌죠? 위로해 주고 싶네요", "사랑에 미친 남자의 심리를 정말 제대로 표현하고 있는 듯~", "하지원을 막 강제로 탐하고 난 뒤 흘러나오는 나비에게는 신의 한 수였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오롯이 한 여인의 마음을 갖고 싶은 지창욱의 주체할 수 없는 사랑은 매주 월‧화 밤 10시 MBC 월화특별기획 '기황후'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