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강우, '골든 크로스' 이시영에게 젠틀 매력 자상손배우 김강우, '골든 크로스' 이시영에게 젠틀 매력 자상손

Posted at 2014. 5. 19. 09:2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골든 크로스' 출연진 모습이다. ⓒ팬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강우가 이시영에게 젠틀 매력 가득한 자상손을 발휘했다.

절대권력에 맞선 소시민의 통쾌한 복수로 뜨거운 반향을 불러일으키는 KBS 2TV 수목드라마 '골든 크로스(유현미 극본/홍석구, 이진서 연출/팬 엔터테인먼트 제작)'에 회를 거듭할수록 시청자들의 애정 어린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 같은 뜨거운 관심에 보답하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보는 이들을 무장해제 시키는 촬영장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는 각양각색 매력을 뽐내고 있는 '골든 크로스' 배우들의 웃음 가득한 모습이 담겨있다. 먼저 이시영을 향한 김강우의 자상손이 눈길을 끈다.

그는 이시영의 머리카락을 넘겨주는 다정다감한 매너로 '젠틀남의 정석'을 몸소 실천하고 있다. 배려 가득한 김강우의 매너에 햇살 미소로 답해주는 이시영의 모습이 사랑스럽기만 하다.

이와 달리 두 손으로 떨어지는 배꼽을 움켜쥔 채 김강우에게 웃음 핵폭탄을 터트리고 있는 익살스러운 모습은 보는 이에게 깨알 같은 웃음을 선사한다. 드라마 속에서 보여지는 가슴 절절한 애틋 커플이 아닌 친근 애교 커플로 남다른 케미를 폭발시키고 있다.

그런가 하면, 무장해제를 당한 듯 데칼코마니 웃음을 짓고 있는 정보석과 엄기준의 모습도 빼놓을 수 없다.

드라마에서는 서로를 향해 날카로운 발톱을 드러낸 채 서로의 약점을 쥐고 물어뜯는 이기적인 인간 군상을 적나라하게 드러내는 두 사람이지만, 데칼코마니 같이 똑같은 표정과 포즈로 환상의 케미를 보이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그 뿐만 아니라 토끼눈 동그랗게 뜬 엄기준은 손가락 브이로 꾸러기 매력을 발산하는가 하면, 극 중 이시영을 돕는 동료 검사로 활약하고 있는 '송계장' 반민정과 '실무관' 김수미는 빛나는 외모만큼 애교 가득한 손가락 브이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이처럼 '골든 크로스' 배우들은 카메라가 꺼지면 그 누구보다 환하게 웃는 비타민 같은 모습으로 드라마에 얼마나 애정을 갖고 있는지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이들은 대본도 함께 나눠보며 서로의 연기에 대한 조언을 주고 받는 것은 물론, 촬영 중간 틈틈이 함께 사진을 찍거나 소소한 장난을 치며 긴장을 풀어주는 등 서로를 향한 각별한 애정을 쏟으며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에 대해 '골든 크로스' 제작진 측은 "첫 촬영부터 배우들의 호흡은 가히 최고였다. 촬영이 중반부로 들어선 만큼 배우들의 열기는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가운데, 그런 점들이 드라마에서 시너지로 발휘되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실제 현장에서도 배우들은 스스로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하며 촬영장을 유쾌한 분위기로 주도하다가도, 슛 사인이 떨어지는 순간에는 각자의 캐릭터에 180도 변신해 물오른 연기력을 뽐내는 등 찰진 궁합으로 '골든 크로스' 촬영을 이어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최근 정의구현 드라마로 뜨거운 반향을 일으키는 '골든 크로스'는 상위 0.001%의 비밀클럽 '골든 크로스'를 배경으로 이들의 암투와 음모 그리고 이에 희생된 평범한 한 가정의 복수가 펼쳐지는 탐욕 복수극. 매주 수·목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