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해진, 中 드라마 '남인방2' 출연 확정배우 박해진, 中 드라마 '남인방2' 출연 확정

Posted at 2014. 5. 23. 08:03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박해진' 모습이다. ⓒ더블유엠컴퍼니 제공

배우 박해진이 중국 드라마 '남인방2'의 출연을 확정 지은 가운데 한국과 중국 제작사를 잇는 가교역할을 한 것으로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해진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 측은 23일(금) 박해진이 '남인방2'의 제작사 쥐허미디어와 한국 CJ E&M과의 만남을 주선해 이들이 공동제작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최근 박해진은 중국에서 공전의 히트를 기록했던 ‘남인방’ 시즌2 출연을 확정 지은 바 있다. 이 드라마는 고교 동창인 세 명의 남성들이 각기 다른 사랑과 삶을 경험하며 찾게 되는 남성들의 끈끈한 우정을 소재로 많은 공감대를 형성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남인방2' 출연을 확정 지은 박해진은 중국 제작사 쥐허미디어와 한국 CJ E&M의 만남을 주선했고 두 제작사가 공동제작을 하기로 의기투합했다.

지금껏 한중 공동제작 및 투자 드라마와 영화들이 서로에 대한 이해력 부족으로 좋은 결과를 불러오지 못한 사례가 많은 가운데, 주연배우의 주선으로 이 같은 만남이 이뤄져 두 제작사 간의 이견을 좁히고 긍정적인 답을 얻어낼 수 있었던 것이다.

또한, 이번 계약과 함께 '남인방2'가 한국에서의 촬영이 이뤄진다는 고무적인 소식이 들려와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한국의 드라마 제작 노하우에 중국 최고 프로덕션의 자본이 결합해 중국이라는 거대한 시장에 도전, 고부가가치를 창출해내는 좋은 선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업계에서는 박해진을 통해 이뤄진 거대한 두 제작사의 이번 만남이 긍정적인 결과를 가져와 한류의 새로운 시장이 열리길 기대함과 동시에, 이후에도 그의 한중 민간 문화교류 역할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

특히, 박해진을 통해 한국에 더 큰 관심을 가지게 된 쥐허미디어의 탄대표는 한국의 아름다움에 반해 '남인방2'의 분량 중 기존 10 %정도로 계획했던 한국 촬영을 30 %이상으로 바꾸었을 뿐만 아니라, CJ E&M 측에 한국 작가와 감독 섭외를 요청했다.

이는 중국에 한국의 아름다움을 널리 퍼뜨릴 수 있는 기회로, 또 다른 한류의 바람을 몰고 올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해 박해진의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는 "박해진은 '닥터 이방인' 촬영이 끝난 후인 연말에 '남인방2'의 촬영이 가능할 것으로 보여 일정을 논의할 예정이다"라며 "앞으로도 박해진이 배우로서뿐만 아니라 한중 문화교류를 위해 여러 방면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박해진은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에서 한국 최고의 엘리트 의사 '한재준' 역을 맡아 한층 더 성장한 연기를 보여주며 촬영에 매진 중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