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기준-이시영, '골든 크로스' 휴식시간 당구대결 포착엄기준-이시영, '골든 크로스' 휴식시간 당구대결 포착

Posted at 2014. 5. 25. 11:00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엄기준', '이시영' 모습이다. ⓒ팬엔터테인먼트 제공

드라마 '골든 크로스'가 연일 바쁜 촬영일정을 보내는 가운데 잠깐의 휴식시간을 이용한 엄기준, 이시영의 당구대결이 포착됐다.

드라마 속에서 이시영에게 남다른 호감을 드러내고 있는 절대악 엄기준이 카리스마를 잠시 내려놓고 자못 진지한 당구 폼새를 보여 웃음을 자아내게 한다.

긴장감 넘치는 연출과 탄탄한 스토리, 절정의 연기력으로 명품 드라마로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키는 KBS 2TV 수목드라마 '골든 크로스(유현미 극본/홍석구, 이진서 연출/팬 엔터테인먼트 제작)' 측이 휴식시간에 포켓볼 진검 승부를 펼치고 있는 엄기준, 이시영의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하며 긴장 넘치는 드라마 속 모습과는 상반된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골든 크로스'에서 엄기준은 마성의 절대악 '마이클 장'으로 분해 최근 '이시영(서이레 분)'에 대해 애틋한 감정을 드러내고 있는 상황. 또한, 이시영은 검사 '서이레'로 아버지 정보석의 살인행각을 목격하고 커다란 충격을 받은 상태다.

공개된 스틸 속 엄기준은 트레이드 마크인 동그란 안경을 벗고, 강렬한 레이저 눈빛으로 당구공을 뚫어져라 응시하며 영점을 조정하는 자못 심각한 모습.

예리한 눈빛과 섬세한 팔 각도가 프로 선수 뺨치는 포스를 풍기며 감탄을 자아낸다. 동시에 걷어 올린 소맷자락에서 엄기준의 불타는 승부욕이 느껴지는 듯 하다.

이어 이시영은 게임을 한껏 즐기는 표정. 평소 포켓볼 치는 것을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진 이시영은 능숙한 자세로 新 당구 여신의 등극을 알렸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5월 초, 남산 스테이트 타워 촬영의 휴식 시간으로 점심 내기 당구대결이 벌어진 모습이다. 각각 엄기준 팀과 이시영 팀으로 나뉘어 단판 승부를 펼쳤고, 양 팀 모두 뜨거운 승부욕으로 한치의 양보 없는 대등한 경기를 펼쳤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의 포켓볼 대결 소식에 네티즌들은 "'골든 크로스' 촬영장 분위기 정말 좋은 듯! 역시 명품 드라마의 탄생은 촬영장 분위기도 한 몫 하는구나", "엄기준 눈에서 불꽃 나오겠다~ 당구공 뚫릴 것 같음", "이시영 당구 여신이네~ 승부욕하면 이시영이죠", "승자가 누굴까? 궁금하다 궁금해"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새로운 명품 드라마의 탄생으로 호평이 줄을 잇고 있는 '골든 크로스'는 상위 0.001%의 비밀클럽 '골든 크로스'를 배경으로 이들의 암투와 음모 그리고 이에 희생된 평범한 한 가정의 복수가 펼쳐지는 탐욕 복수극. 매주 수·목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