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서현진, 생애 처음으로 내레이션 참여배우 서현진, 생애 처음으로 내레이션 참여

Posted at 2014. 5. 28. 09:2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서현진' 모습이다. ⓒ점프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서현진이 생애 처음으로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서현진은 29일(목) 방송되는 MBC 자원봉사 희망 프로젝트 '나누면 행복-한기범 선수 편'의 내레이션을 맡았다.

내레이션 녹음이 처음인 서현진은 조금 긴장된 표정으로 스튜디오에 들어섰다.

하지만, 이내 스튜디오 안은 서현진의 따뜻한 목소리가 울려 퍼졌고, 조근조근한 말투로 대본을 읽어 나갔다. 또한 안타까운 대목에서는 눈물을 참으며 숙연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녹음을 마친 서현진은 "내레이션이 처음이라 미숙해서 죄송하다"라고 말하며 겸손함을 드러냈고, 현장에 있던 제작진은 "처음이라고 믿기지 않을 만큼 정말 잘해줬다. 서현진씨의 청아한 목소리가 프로그램과 잘 어우러졌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서현진은 드라마 '제왕의 딸, 수백향'을 통해 변화무쌍한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어 SBS 'SNS 원정대-일단 띄워'로 예능에 처음 도전, 방송만을 앞두고 있으며 현재는 차기작을 검토 중에 있다.

한편, 서현진이 내레이션을 맡은 MBC '나누면 행복'의 한기범 선수 편은 심장 수술을 받는 별이 이야기를 비롯해 산골학교 농구 교실 등 가슴 따뜻한 이야기를 담았으며 29일(목) 오전 1시 5분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