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사랑이야' 공효진, 조인성 품 안서 기절?'괜찮아, 사랑이야' 공효진, 조인성 품 안서 기절?

Posted at 2014. 7. 23. 14:05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지티엔터테인먼트-CJE&M) 공효진이 피 흘리는 조인성의 품 안에서 기절했다.

다름 아닌 23일 오늘밤 10시 첫 방송 되는 SBS 새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제작 지티엔터테인먼트, CJ E&M)의 한 장면으로, 피로 물든 셔츠를 입은 조인성과 그의 품에 안긴 채 기절해 있는 공효진의 모습에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벌어졌을지 누리꾼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조인성과 공효진은 심각한 얼굴을 한 채 서로를 마주 보고 있는 상황. 이어진 사진에서는 공효진이 갑자기 쓰러진 채 머리에 피를 흘리고 있는 조인성의 품에 안겨 있어 보는 이들로 하여금 궁금증을 높인다. 셔츠 앞섶이 벌어진 채 기절해 있는 공효진의 모습과 당황한 듯한 조인성의 표정 역시 시선을 사로 잡는다.

이번에 공개된 장면은 드라마 첫 회 중 장재열(조인성 분)과 지해수(공효진 분)의 두 번째 만남으로, 두 사람이 우연히 만나 어떠한 사건과 맞닥뜨려지면서 펼쳐지는 에피소드를 담고 있다. 첫방송에서는 추리소설 작가와 정신과 의사 신분으로 TV 토크쇼에 출연해 설전을 벌이며 인상적인 첫만남을 가지는 두 사람의 긴장감 넘치는 장면도 만나 볼 수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드디어 오늘 첫방!! 완전 기대 중!!!", "공효진은 기절한 모습도 섹시해",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구겨진 옷도 소화해 내는 조인성의 비쥬얼 역시 최고네", "공블리 왜 쓰러진 거에요?" 등 호기심 가득한 반응을 보이며 드라마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SBS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는 완벽한 외모와 재능을 지닌 로맨틱한 추리소설작가 장재열과 겉으로는 시크하지만 사실은 누구보다 인간적인 정신과 의사 지해수, 이 서로 다른 두 사람이 사랑에 빠지게 되면서 펼쳐지는 로맨틱 드라마로 올 여름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공효진이 조인성의 품 안에서 기절한 이유는 23일 오늘밤 10시 첫 방송 되는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