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 단 1회 만으로 시청자 마음 접수'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 단 1회 만으로 시청자 마음 접수

Posted at 2014. 7. 24. 10:43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조인성이 단 1회만으로 시청자 마음을 접수하며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제작 지티엔터테인먼트, CJ E&M)'에서 인기 추리소설가 겸 라디오 DJ '장재열'로 등장하는 조인성이 여심을 사로잡는 역대급 매력남으로 안방극장의 시선을 압도한 것.

조인성은 지적이면서 유머러스하고 젠틀한 모습과 능청스러움까지, 수십 가지의 매력을 보유한 마성의 캐릭터 '장재열'로 분해 단 1회 만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으며,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인기 있는 라디오 DJ라는 직업을 가진 역대급 매력남을 더 없이 완벽하고 이상적인 캐릭터로 승화시키며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 몸에 받았다.

또한, 조인성의 대체불가 연기력은 여전히 빛났다. 치명적인 매력이 넘쳤던 클럽 신과 극 중 지해수(공효진 분)와 묘한 기 싸움을 벌였던 토크쇼, 대역 없이 촬영한 추격 신 등 남성적인 모습은 가감 없이 보여주고 지적일 땐 한없이 지적이며 때로는 로맨틱한 모습까지, 캐릭터와 드라마의 완성도를 높이는 연기력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수없이 흔들어 놓기도 했다.

이렇게 조인성은 예측할 수 없는 매력을 가진 신선한 캐릭터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녹여내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은 물론, 앞으로 전개될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까지 한껏 높이며 심상치 않은 '재열앓이'의 서막을 알리고 있다.

이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재열앓이 예약완료" "클래스는 영원함" "꿀눈빛, 꿀보이스, 모든 게 달달한 장작가님" "역시 기대를 뛰어 넘는 듯. 완전 매력 넘치는 캐릭터!" "너무 잘생겨서 채널을 못 돌리겠어요" "전 소장하고 싶은 남자"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어제 첫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에서 조인성(장재열 역)이 본격적으로 홈메이트들과 합류하는 모습이 예고되면서 앞으로 전개될 내용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