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트로트의 연인', 개성만점 커플들의 향연드라마 '트로트의 연인', 개성만점 커플들의 향연

Posted at 2014. 7. 24. 11:37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제이에스픽쳐스) KBS 2TV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극본 오선형, 강윤경/연출 이재상, 이은진/제작 제이에스픽쳐스)'에서 매력만점 커플들의 향연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에 달콤한 로맨스에 재미와 웃음까지 동시에 선사하며 '트로트의 연인'을 더욱 빛내고 있는 커플들을 살펴보았다.

1. 달콤함의 끝에서 사랑을 외치다! 장준현(지현우 분)-최춘희(정은지 분) 로맨틱 커플!

장준현과 최춘희는 극 초반 마치 앙숙처럼 티격태격 했지만 이제는 진심으로 사랑하는 사이가 됐다. 두 사람의 환상적인 케미는 물론 서로를 위한 알콩 달콩한 애정 행각은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만들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준현이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목걸이로 프러포즈를 준비하며 로맨스의 정점을 찍었다.

2. 웃겨도 너무 웃긴 두 사람! 설태송(손호준 분)-나필녀(신보라 분) 코믹 커플!

첫 만남부터 떡볶이 쟁탈전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던 태송과 필녀는 매번 코믹한 만남으로 안방극장에 웃음꽃을 피우게 하는 커플이다. 태송은 방지숙(김여진 분)을, 필녀는 태송을 짝사랑 하고 있지만 남녀 간의 관계는 아무도 모르는 법. 등장만 하면 웃음부터 나오는 이 커플에 많은 이들이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3. 쿨하고 맘 좋은 여자와 수줍은 사채업자 아저씨의 로맨스! 방지숙-이철만(장원영 분) 언밸런스 커플!

사채업자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세심함과 수줍은 성격을 지닌 이철만은 방지숙을 향해 자신의 매력을 어필하며 적극적으로 한걸음씩 다가가고 있지만 그의 마음이 지숙에게 통할지는 미지수다. 하지만 진심을 담은 철만의 계속되는 애정공세는 이들의 핑크빛 기류를 예감케 하고 있다.

4. 둘째가라면 서러운 사채업자 콤비 이철만-이유식(윤봉길 분) 남남 커플!

이철만, 이유식은 극 중 깨알 웃음을 담당하는 코믹콤비로 리얼한 대사와 연기를 통해 안방극장에 웃음폭탄을 투척하고 있다. 본래 돈을 받기위해 춘희를 찾아왔지만 이제는 그녀를 인기 가수로 만드는 것이 더 중요해져 버린 두 사람은 춘희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맹활약 하고 있다.

이처럼 '트로트의 연인'은 단 하나도 놓칠 수 없는 커플들의 뜨거운 대결로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이에 앞으로 펼쳐질 커플들의 활약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개성만점 커플들 간의 매력 대결이 펼쳐지고 있는 드라마 '트로트의 연인'은 매주 월·화 밤 10시 KBS 2TV로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