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사랑이야' 이광수, 진심담은 연기 '신스틸러' 등극'괜찮아, 사랑이야' 이광수, 진심담은 연기 '신스틸러' 등극

Posted at 2014. 7. 25. 07:42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킹콩엔터테인먼트) 배우 이광수가 진정성으로 연기하며 '신스틸러'로 등극해 시선을 집중 시켰다.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에서 밝고 긍정적인 남자 박수광 역을 완벽 소화하며 호평을 받고 있는 그가 뜨거운 열연으로 눈길을 끈 것.

지난 방송에서 박수광은 홈메이트들과 손님들이 모여 저녁에 다 같이 즐겁게 티비를 보는 자리에서 장재열(조인성 분)에게 사람들을 소개해주는 장면이 그려졌다. 수광은 지해수(공효진 분)와 그의 남자친구 최호(도상우 분)를 가리키면서 "해수 누난, 내 첫 키스 상대. 저들은 곧 부부. 내가 누나, 양보"라며 으쓱하며 바라보자 재열은 이들의 독특한 관계에 흥미를 보인다.

이에 재열은 과거 방송국에서 최호의 외도 장면을 목격한 것을 떠올리고 폭로하자 수광은 최호를 향해 '폭풍 분노'했다. 그는 테이블 위에 있던 피자 조각을 그에게 집어던지고 달려들며 리얼하고 실감나는 연기로 극의 흡입력을 높였다.

이광수는 자신이 맡은 캐릭터는 물론 각각의 신(scene)들을 하나하나 진지하게 접근하면서 끊임없는 분석과 연구를 거듭, 수광이 지닌 내적 심리를 섬세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에게 연이은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연기와 캐릭터에 대한 그의 진정성 있는 모습에 많은 박수광 캐릭터가 더욱 빛나고 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이광수 연기력 폭발", "브라운관과 스크린 다 잡은 배우", "박수광 캐릭터 사랑스럽고 인간미 넘친다", "노력하는 배우 이광수!", "연기 물오른 듯", "이광수, 박수광과 혼연일체"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과 흥미진진하고 탄탄한 스토리로 '웰메이드 드라마'라는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는 매주 수,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