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임주은, 드라마 '내그녀' 자진 하차배우 임주은, 드라마 '내그녀' 자진 하차

Posted at 2014. 8. 5. 09:4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임주은' 모습이다. ⓒ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임주은이 최근 캐스팅된 SBS 수목드라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극본 노지설, 연출 박형기, 이하 내그녀)'에서 자진 하차한다.

임주은은 최근 '내그녀'에서 '신해윤' 역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큰 관심을 받았으나 출연 결정 후 캐릭터 해석, 스케줄 문제 등 세부적인 협의 항목에서 제작사와 소속 매니지먼트사간의 이견을 좁히지 못해 결국 아쉬움 속에 드라마 하차를 결정했다.

'내그녀'는 가요계를 무대로 상처투성이의 청춘 남녀들이 음악을 매개로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진실한 사랑을 키워나가는 로맨틱 러브 판타지로, 그녀는 극 중 자기 감정에 솔직한 연예 기획사 이사 '신해윤' 역에 출연키로 했었다.

하지만 캐릭터에 대한 이해가 서로 달랐던 점이 캐스팅 후 추가 상의 과정에서 확인됐고, '내그녀' 차기작으로 긍정 검토 중인 영화 스케줄 정리도 쉽지 않아 제작사와 매니지먼트사는 마라톤 회의를 가지며 접점을 찾기 위해 애썼으나, 결국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서로 합의 하에 출연하지 않는 방향으로 결정했다.

한편, 임주은은 현재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 촬영을 마친 상태이며, 차기작으로 긍정 검토 중에 있는 영화가 있어 조만간 좋은 모습으로 찾아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