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메이트' 나나, 臺서 통하는 절정의 인기'룸메이트' 나나, 臺서 통하는 절정의 인기

Posted at 2014. 8. 10. 20:21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플레디스) 나나가 대만에서 절정의 인기를 뽐냈다.

10일(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 룸메이트' 15화에서 나나를 비롯한 룸메이트들이 지난주에 이어 대만과 일본에서 글로벌 홈쉐어를 하는 내용이 방송 되었다. 특히 이날 방송된 ‘룸메이트’를 통해 나나는 대만에서의 인기를 증명하는 모습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이날 방송에서 조세호는 팬미팅 중 나나 와의 깜짝 전화 통화를 시도 했고 전화상으로 들리는 나나의 목소리에 현장에 모인 2,500여명의 팬들은 더 큰 환호를 보내며 들썩이는 모습을 보였다.

대관 시간으로 인해 나나가 도착 하기 전 팬 미팅을 끝내야 할 것으로 보인다는 조세호의 말에 크게 아쉬워하던 팬들은 갑자기 도착한 나나와 이소라, 홍수현 일행을 향해 빠르게 움직이기도 했다.

또 도우미로 나섰던 공령기(공링치, 孔令奇, Kung Jeffrey)의 소개와 더불어 이어진 나나의 재치 있는 멘트에 팬들은 연신 나나를 외치며 나나의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나나는 팬들의 성원에 답하기 위해 홍수현, 조세호와 함께 까탈레나 무대를 선보였으며, 그 동안 배워온 중국어로 "룸메이트 잘 부탁 합니다", "대만 짱"이라고 외쳐 대만 팬들의 박수를 받기도 했다.

이날의 깜짝 팬미팅에서 조세호뿐만 아니라 룸메이트 제작진까지도 놀랄 만큼의 많은 팬들이 모여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나나는 대만 홈쉐어에 도움을 받았던 루비와 루비의 어머니에게 '까탈레나' 활동 당시 직접 착용 했던 햄버거와 비빔밥 헤어 밴드를 선물해 엉뚱한 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나나는 ‘룸메이트'를 통해 엉뚱하고 발랄한 4차원 미녀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 잡고 있으며 오는 18일(월) 오렌지캬라멜의 네번째 싱글 ‘나처럼 해봐요’를 공개 하고 방송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