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프라이즈' 강태오, 베트남 한류 열풍 New 주자 눈도장'서프라이즈' 강태오, 베트남 한류 열풍 New 주자 눈도장

Posted at 2014. 8. 11. 08:0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서프라이즈 '강태오' 베트남 인기가 대단하다. ⓒ판타지오 제공

배우그룹 '서프라이즈' 강태오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오늘도 청춘(Forever Young)' 제작발표회에서 베트남 한류 열풍을 이끌 새로운 주자로 눈도장을 톡톡히 찍었다.

지난 8일 오후 베트남 하노이 그랜드 플라자 호텔에서 CJ E&M과 베트남 국영방송 VTV가 공동 제작하는 한-베트남 합작 드라마 '오늘도 청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강태오는 극 중 남자 주인공 '준수' 역을 맡은 주연배우로 베트남 현지 취재진들 앞에 처음으로 얼굴을 알렸다.

베트남 국영방송인 VTV 취재진을 비롯해 HanoiTV, HTV Ho Chi Minh 등 베트남 현지 주요 언론 50여 개 이상의 매체가 참석한 이날 간담회에서는 드라마 속 두 주인공인 한국의 강태오와 베트남의 냐 프엉(NHÃ PHƯƠNG)에게 주요 시선이 모아졌다. 특히 이번 작품이 양국의 첫 합작인만큼 한국 배우 강태오에게도 작품 못지 않게 현지 언론의 큰 기대와 뜨거운 관심이 쏟아졌다.

강태오는 "한국과 베트남의 합착 드라마에 참여하게 된 소감과 어려운 점은 없나"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한국과 베트남의 첫 합작 드라마에 참여할 수 있게 기회가 주어져 너무 감사하고 영광이다. 여주인공인 상대 여배우가 베트남 배우이다 보니 처음엔 의사소통이 어려워 걱정이긴 했으나 촬영 며칠 전부터 같이 대사나 연기를 많이 맞춰보며 그 간극을 좁혀 나가고 있다. 앞으로 즐겁게 호흡을 맞출 수 있을 것 같아 기대된다"라고 답했다.

또한, "극 중 아이돌 역할인데 춤과 노래도 준비를 하고 있나"라는 질문에 "한국에서도 이전부터 춤과 노래 트레이닝을 꾸준히 받아왔다. 드라마를 통해 보여질 멋진 모습 기대해주셨음 좋겠다"라고 전하며 다부진 각오를 전했다.

이 외에도 많은 질의 응답이 오갔고 일부 취재진들은 공식 행사가 끝난 뒤 강태오에게 따로 사진 촬영을 요청할 정도로 앞으로 베트남에서 활약하게 될 한국의 신예 배우에게 기대와 응원을 한껏 드러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오늘도 청춘'에 함께 출연하는 베트남 인기 배우 홍 당(LÊ HỒNG ĐĂNG)과 한국 배우 손종학, 신혜선, 노행하 외에 CJ E&M과 VTV 주요 임원진들이 참석해 양국 합작 프로젝트의 힘찬 출발을 알렸다.

'오늘도 청춘'은 하노이의 유복한 집안의 딸 '링'이 한국으로 유학을 와 다양한 국적의 또래들과 홈스테이 생활을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36부작 청춘 로맨스 드라마로 지난 10일 베트남에서 첫 촬영을 시작했으며 향후 한국과 베트남을 오가며 촬영을 이어갈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