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내그녀', 주조연급 감초 연기자들 총출동드라마 '내그녀', 주조연급 감초 연기자들 총출동

Posted at 2014. 8. 28. 12:15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내그녀' 출연진들 모습이다. ⓒ에이스토리 제공

정지훈의 4년 만의 드라마 컴백작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이하 내그녀)'가 내로라하는 주조연급 감초 연기자들의 맹활약으로 후끈 달아오를 전망이다. 둘째 가라면 서러워할 애드리브 연기의 대가인 박영규를 위시해 김기방 알렉스 이수지 해령 등이 '내그녀'에서 주역 못지 않은 빛을 발할 주인공들.

가요계를 배경으로 한 '내그녀(극본 노지설 연출 박형기 제작 에이스토리)'에서 박영규는 극중 국내 굴지의 가요연예기획사인 AnA의 설립자이자 현욱(정지훈)의 아버지 이종호역으로 출연, 그 특유의 거침없는 애드리브 연기로 또 한번 존재감을 드러낸다.

특히 재미 있는 것은 성악가 뺨치는 노래 실력으로 유명한 박영규가 이 작품에서 틀림없이 감독이 제지(?)해도 즉흥 노래실력을 적어도 한두번은 과시하게 될 거라는 사실이다. 그가 소화하는 이종호 역이 극중 가요계에서 자수성가해 아이돌 스타탄생의 산실인 AnA를 세운 인물이라 노래실력을 뽐내는 게 크게 어색하지 않기 때문. '내그녀'에서 시도 때도 없이 터질 박영규의 감초연기가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다음은 개성파 연기자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한 김기방의 감초연기가 작품의 밀도를 한층 단단하게 할 게 틀림없다. 그야말로 카메라에 살짝 잡히기만 해도 화면을 꽉 채우는 연기 저력을 보여주는 그가 이번에 맡은 배역은 AnA가 배출한 최고의 아이돌그룹 '무한 동력'의 리더 시우(엘)의 로드매니저 '상봉'. 까다롭고 제멋대로인 시우 곁에서 그를 돌보는 너무나도 우직한 돌쇠 같은 캐릭터로 애드리브 연기의 재미를 깨알같이 쏟아낼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현욱의 친구 '성진' 역으로 얼굴을 비추게 된 알렉스도 감초 연기 못지 않은 정말 진짜 현욱의 친구 같은 리얼 연기로 눈길을 모을 주인공. 음반 활동을 하면서도 꾸준히 드라마에도 얼굴을 비쳐온 알렉스의 연기도 드라마에 단맛을 내는 감초연기로 손색이 없을 터.

이 밖에 고혹적인 자태의 라음으로 등장, 후끈한 매력을 뿜어낼 베스티의 해령이나 다정역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개그우먼 이수지도 감초 연기자로 빼놓을 수 없는 주요 배역들이다.

비록 배역 비중은 크지 않지만 이들의 존재감은 작지 않은 게 사실. '내그녀'에서 정지훈 크리스탈 차예련 엘 호야 등 주역들을 더 빛나게 할 이들 주조연들의 감초 연기에 이목이 쏠리는 이유다.

한편, 지난 15일부터 촬영에 들어간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는 사랑의 상처를 간직한 두 남녀가 운명처럼 음악을 매개로 만나 음악에의 꿈을 이루고, 기적같은 사랑과 마주한다는 내용의 작품.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후속으로 내달 17일 첫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