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안미나, '엄마의 정원' 마지막 촬영현장 사진 공개배우 안미나, '엄마의 정원' 마지막 촬영현장 사진 공개

Posted at 2014. 9. 19. 08:44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안미나'가 공개한 사진이다. ⓒ가족액터스 제공

배우 안미나가 마지막 촬영현장에서 출연 배우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소속사 가족액터스는 MBC 일일드라마 '엄마의 정원(극본 박정란, 연출 노도철,권성창, 제작 GNG프로덕션)'에서 당차고 긍정적인 성격의 '장지영' 역을 맡은 안미나의 마지막 촬영장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하숙집 식구였던 고두심을 비롯하여 정유미, 정영기 등 함께 출연했던 배우들과 즐거운 모습이 담겨져 있다. 또한 모든 배우들의 미모만큼 빛나는 우정이 훈훈함을 주고 있다.

안미나는 "극 중에서 고두심 선생님한테 엄마라고 부르는 장면이 있다. 엄마가 아니지만 흔쾌히 딸로 삼아주는 상황처럼 뒤늦게 합류한 저를 가족으로 받아주시고 챙겨주셨던 따뜻한 작품이다. 감독님 그리고 모든 연기자, 스태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라고 애정 어린 종영소감을 전했다.

안미나 종영 인증 샷을 접한 네티즌들은 "엄마의 정원 종영 너무 아쉬워요", "안미나 다음작품이 기대돼요", "안미나 그와중에 이쁘다", "종영 인증 샷 훈훈하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일일드라마 '엄마의 정원'은 126회를 끝으로 막을 내렸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