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앨리스, 해태제과 '포키' New 모델 전격 발탁서강준-앨리스, 해태제과 '포키' New 모델 전격 발탁

Posted at 2014. 10. 23. 08:3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헬로비너스 '앨리스', 서프라이즈 '서강준' 모습이다. ⓒ해태제과 제공

배우그룹 '서프라이즈' 서강준과 걸그룹 '헬로비너스' 앨리스가 해태제과의 인기 초코스틱 '포키'의 새로운 모델로 전격 발탁됐다.

두 사람이 출연한 이번 '포키' 광고는 '포키'를 먹으며 좋아하는 여성을 기다리는 남자라는 콘셉트로 진행된 것으로 서강준과 걸그룹 헬로비너스의 앨리스가 풋풋한 예비 커플을 연기했다.

이날 촬영에서 서강준은 촬영 초반 '포키'로 사랑고백을 하는 연기에 조금은 어색해 하기도 했으나 금방 그 어색함을 풀고 '포키'를 내밀며 고백하는 달달한 장면을 잘 소화해냈다는 후문이다.

특히 서강준은 실제로도 진한 초콜릿의 깊은 맛에 빠져 평소에도 '포키'를 즐겨먹고 있다고 말하며 즐거운 모습으로 촬영에 임해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해태제과는 "떠오르는 라이징 스타 서강준과 상큼한 미모를 자랑하는 앨리스와의 만남이 '포키'의 깊고 진한 맛과 고급스러운 브랜드 이미지를 잘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판단해 광고 모델로 기용하게 됐다. 두 사람의 풋풋함과 신선한 매력이 10, 20대 연령층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무척 기쁘다"라고 이번 광고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서강준은 현재 주말드라마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엄친아 윤은호 역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으며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를 통해선 반전 매력이 돋보이는 엉뚱 발랄한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러한 서강준의 다양한 모습들 속에서 보여지는 20대의 자유로움과 엉뚱하고 쾌활한 이미지 그리고 신선한 마스크 등이 광고주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끊임없이 러브콜을 받고 있다.

서강준과 촬영에 함께한 앨리스는 헬로비너스 멤버들과 더불어 11월 6일 새 앨범 발매와 음반활동을 앞두고 있다. 최근 드라마 '야경꾼 일지'에서 첫 연기 신고식을 무사히 마치며 연기돌로서의 가능성까지 입증한 앨리스는 음반과 함께 연기 및 예능 등의 활동까지 병행할 예정이다.

한편, 서강준과 앨리스가 출연한 '포키:포옥빠진다' 편은 지난 10월부터 온에어 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