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탑독', '인가'서 '슬램덩크' 퍼포먼스로 눈길그룹 '탑독', '인가'서 '슬램덩크' 퍼포먼스로 눈길

Posted at 2014. 11. 2. 15:23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탑독 '키도' 모습이다. ⓒ스타덤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탑독'이 SBS '인기가요'에서 '슬램덩크'의 캐릭터 '만튀남(만화에서 튀어나온 남자)'으로 변신해 팬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탑독은 타이틀곡 '애니(Annie)'를 통해 386세대 추억의 물건인 'LP 판'을 필수 소품으로 사용했다.

심지어 통이 큰 상의와 배기팬츠 의상은 물론 '토끼 춤'까지 안무에 접목시키며 90년대 초에 많은 인기를 받았던 가수 소방차를 떠올리게 했다.

하지만 이번에는 '소방차'가 아닌 '슬램덩크'였다. 키도는 '슬램덩크'의 강백호로, 제로는 서태웅으로 변신하는 등 독특한 퍼포먼스에 많은 이들에게 이목을 끌었다.

소속사 스타덤 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앨범에서 키도의 헤어스타일은 강백호를 연상시켰다"라며 "때문에 '슬램덩크' 퍼포먼스를 준비한 것이다. 이번 '슬램덩크' 퍼포먼스를 계기로 앞으로 어떤 퍼포먼스를 보여줄지 기대해봐도 좋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한편, 탑독은 타이틀곡 ‘애니(Annie)’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오는 22일에 열리는 단독 콘서트를 준비 중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