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종석, '피노키오' 박신혜 '손 포박' 포착배우 이종석, '피노키오' 박신혜 '손 포박' 포착

Posted at 2014. 11. 19. 10:4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이종석', '박신혜' 모습이다. ⓒ아이에이치큐 제공

배우 이종석과 박신혜의 첫 스킨십이 포착됐다.

SBS 수목드라마 스페셜 '피노키오(박혜련 극본/ 조수원 연출/ 아이에이치큐 제작)' 측은 19일 3회 방송을 앞두고 이종석(최달포 역)과 박신혜(최인하 역)의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극 중 이종석과 박신혜는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동갑내기 삼촌과 조카 사이로, 두 사람 사이의 '묘한 기류'가 담긴 첫 스킨십 스틸이 공개돼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 이종석과 박신혜는 오직 서로에게만 시선을 고정한 채 마주 서있다. 이종석은 박신혜의 두 손목을 꼭 붙잡은 채 무언가 이야기를 하려는 듯 미소 짓고 있다가, 한 순간 진지한 눈빛을 뿜어내 두근거림을 선사한다.

이종석에게 손목을 잡힌 박신혜는 얼음 상태로, 놀람과 설렘이 동시에 전해지는 ‘놀란 토끼 눈’이 그의 심경변화를 단번에 느끼게 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이종석과 박신혜는 네온사인 불빛만 반짝이는 캄캄한 밤, 아무도 없는 옥상에 단 둘뿐인 상태로,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어떤 얘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나아가 두 사람의 달라진 옷차림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난 2회까지 고등학생 신분으로 등장했던 두 사람이 어느새 교복을 벗고 성인으로 변신한 것.

따라서 풋풋하고 설렘 가득했던 두 사람의 학창시절 로맨스가 성인이 된 이후 어떤 변화를 맞이하게 될지 기대감을 자아낸다.

이에 '피노키오' 제작사 측은 "이번 주 방송에서는 달포와 인하가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성인이 된 이후의 모습이 본격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라며 "달포와 인하가 성인이 되면서 두 사람의 로맨스뿐만 아니라 '피노키오'의 본격적인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종석-박신혜-김영광-이유비가 주연을 맡은 '피노키오'는 거짓이름으로 사는 남자와 거짓말을 못하는 여자의 청춘 성장 멜로로 19일 밤 10시, 3회가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