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의 얼굴' 배우들, 유쾌한 모습 포착 '장난기 넘치네''왕의 얼굴' 배우들, 유쾌한 모습 포착 '장난기 넘치네'

Posted at 2014. 12. 14. 11:25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왕의 얼굴' 배우들 모습이다. ⓒKBS미디어 제공

드라마 '왕의 얼굴' 배우들의 유쾌한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KBS 2TV 특별기획드라마 '왕의 얼굴(극본 이향희, 윤수정, 연출 윤성식, 차영훈, 제작 왕의 얼굴 문화산업전문회사, KBS미디어)'에서 열연중인 서인국, 조윤희, 윤봉길, 김희정의 장난기 넘치는 현장 사진이 공개돼 폭소를 자아내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광해 서인국을 비롯해 매회 광해를 애타게 하고 있는 가희 역의 조윤희와 호위무사 영신역의 윤봉길, 새롭게 등장해 조력자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정화역의 김희정이 옹기종기 모여있다.

담벼락 위로 고개만 빠꼼히 내민 이들은 담장을 바람막이 삼아 추위를 피하고 있다가 카메라를 발견하고는 각자 다양한 표정으로 인증샷 욕심을 뽐내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재미있는 엽기표정을 선보이고 있는 서인국과 윤봉길은 극 중에서와 같이 현장에서도 뗄레야 뗄 수 없는 바늘과 실같은 개그콤비라는 전언이다.

사실 이들은 미처 사극 복장을 갈아입지도 못한 채 자신들의 차례를 기다리면서 선배와 동료 연기자들의 촬영을 엿보고 있는 상황. 이들의 각별한 의리는 기대와는 달리 동료연기자들의 폭소와 실수를 연발케 만들며 엔지유발자들로 등극했다는 후문이다.

긴장감 넘치는 드라마 속 전개와는 달리 항상 유쾌하고 허물없는 '왕의 얼굴'의 현장분위기는 영하의 촬영장에는 후끈한 활기를, 시청자들에게는 드라마를 즐기는 또 다른 재미를 선물하고 있다.

제작사 관계자는 "사극 촬영은 장시간 대기해야 하는 상황이 잦은데 주연 배우들이 먼저 나서서 유쾌한 분위기를 만드는 데 일조하고 있다"라며 "새롭게 합류하는 배우들마저도 금새 그 분위기에 동화되버리기 일쑤이다"라는 즐거운 푸념을 전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광해가 투전판에서의 승리로 거머쥔 금보와 고관대작의 비리장부로 일대 파란을 일으키며 광해의 정치적인 성장과 속 시원한 반격에 대한 기대감을 키워가고 있다.

'왕의 얼굴'은 서자출신으로 세자 자리에 올라 피비린내 나는 정쟁의 틈바구니에서 끝내 왕으로 우뚝 서게 되는 광해의 파란만장한 성장스토리와 한 여인을 두고 삼각관계에 놓이게 되는 아버지 선조와 아들 광해의 비극적 사랑을 그린 '감성팩션로맨스활극'이다.

KBS 2TV 특별기획드라마 '왕의 얼굴' 9회는 17일 오후 10시에 방송될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